[특징주] 대모, 우크라 980조 재건 사업… 한국 '한강의 기적' 롤모델 제시에 강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러시아 침공으로 초토화된 우크라이나 도시와 마을을 재건하고, 파괴된 산업과 사회 기반 시설을 복구하기 위한 국제적 공동 프로젝트가 첫발을 떼며 한국의 '한강의 기적'을 재건 사업 모델 중 하나로 언급했다는 소식에 우크라이나 재건 관련주 대모의 주가가 강세다.

7일 오후 1시36분 현재 대모는 전일 대비 750원(9.04%) 오른 9050원에 거래되고 있다.

한국과 미국, 영국, 일본, 호주, 독일, 프랑스 등 서방 40국과 유럽연합(EU),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유럽투자은행 등 국제기구는 5일(현지 시각) 스위스 남부 루가노에서 우크라이나 전후(戰後) 재건을 위한 7대 원칙과 주요 강령을 담은 '루가노 선언'을 발표했다. 이 선언문은 스위스와 우크라이나 정부 공동 주최로 4~5일 열린 '우크라이나 재건 회의(Ukraine Recovery Conference)'의 결과물이다.

이번 회의에선 특히 한국의 경험이 재건 사업 모델 중 하나로 언급됐다. 1950년부터 3년간 북한과 중공의 침공으로 초토화됐던 한국이 50여 년 만에 세계 주요 국가로 발돋움한 과정과 전략을 참고할 만하다는 것이다. 앞서 우크라이나 의회는 지난 6일 소셜 미디어를 통해 "(독재 국가와) 참혹한 전쟁 후 맨주먹으로 세계 10위권의 경제로 부상한 한국의 재건 스토리는 우리에게 '롤모델'이 될 수 있다"고 언급했다. 5일 전체 회의 연설에 이도훈 외교부 2차관이 나와 1억 달러(약 1300억원) 규모의 정부 지원을 약속하기도 했다.

한편, 대모는 굴삭기 어태치먼트(부착물) 업체로 효율적인 시장확대와 고객만족을 위해 미국·중국·유럽 등 해외거점을 마련하고 70%이상의 수출비중을 유지하고 있다.


 

이지운
이지운 lee1019@mt.co.kr

머니S 증권팀 이지운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09.20하락 0.1813:43 10/05
  • 코스닥 : 684.01하락 12.7813:43 10/05
  • 원달러 : 1421.40하락 5.113:43 10/05
  • 두바이유 : 88.82상승 0.5413:43 10/05
  • 금 : 1730.50상승 28.513:43 10/05
  • [머니S포토] 대화 나누는 금감원 이복현·저축은행 오화경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 [머니S포토] 놀이터에 접목된 공공디자인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대화 나누는 금감원 이복현·저축은행 오화경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