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다 넥스트 드라이버 92%, 동료에 추천하고 싶다"… 이유는 '높은 만족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다수의 타다 드라이버들이 동료에게 자신의 직업을 추천하고 싶다는 의견을 나타냈다. /사진=타다
모빌리티 플랫폼 타다가 타다 넥스트를 운행하는 파트너(드라이버) 200여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실시한 결과 92% 이상의 드라이버가 '동료 기사에게 타다 넥스트를 추천할 의향이 있다'고 답했다.

7일 타다에 따르면 타다 넥스트 드라이버를 대상으로 매달 자체 설문 조사를 통해 운행 만족도를 비롯, 현장에서 겪는 어려움 등 여러 의견을 수렴하고 이를 바탕으로 주기적으로 드라이버들과 소통하고 있다.

설문 조사에 '타다 넥스트 드라이버로서 느끼는 만족감'을 묻는 항목에 대해 81% 이상의 드라이버가 '만족한다'고 답했다. 이어 '타다 넥스트 드라이버를 지인 등 동료 기사에게 추천할 의향이 있냐'는 질문에서는 92% 이상의 드라이버가 '그렇다'고 답변했다.

만족 요인으로는 '파트너(드라이버)와 소통하려는 타다의 노력'(81%)과 '교육 기회 제공, 차량 점검 지원, 지원금 등 다양한 혜택'(63%) 순으로 가장 많은 답변을 받았다.

타다는 최근 만학의 꿈을 가진 드라이버가 입학금 부담 없이 수업료의 50%만 납부하고 개설된 학과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한양사이버대학교와 산업체 위탁교육 협약 맺은 바 있다.

이밖에 개인 드라이버 차량 유지보수 지원, 서울 주요 기사식당의 무료 식권 배포, 생일 케이크 기프티콘 발급 등 드라이버를 대상으로 각종 혜택을 강화하고 있다.

이정행 타다 대표는 "타다는 드라이버의 운행 만족감이 이용자에게 더 좋은 이동경험으로 이어지는 선순환 고리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현장의 목소리를 바탕으로 실질적 효용이 높은 혜택들을 지속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2.40하락 1.1209:50 08/17
  • 코스닥 : 832.68하락 2.0609:50 08/17
  • 원달러 : 1309.80상승 1.709:50 08/17
  • 두바이유 : 보합 009:50 08/17
  • 금 : 1789.70하락 8.409:50 08/17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 [머니S포토] 빌게이츠 "감염병 국제 공조에 한국의 큰 역할 기대"
  • [머니S포토] 논의하는 우상호·박홍근·진성준
  • [머니S포토] 권성동 "시민단체, 민주당 정치예비군 전락…철저한 검증 필요"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