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 3년 만의 파경… 강유미 "뼈아픈 상처, 힘든 시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개그우먼 강유미가 결혼 3년 만에 파경을 맞았다. /사진=iHQ 제공
코미디언 강유미가 파경 소식과 함께 "힘든시간이었다"며 심경을 전했다.

강유미는 7일 자신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강유미 좋아서 하는 채널' 커뮤니티를 통해 "먼저 내 개인적인 소식으로 놀랐을 많은 분에게 언론 보도보다 먼저 알려주고 싶은 마음이 항상 있었지만, 쉽게 용기내 말할 수 없는 개인적인 아픔이어 먼저 말하지 못했다"고 운을 뗐다.

강유미는 "개인적으로 가까운 분들에게만 밝힌 이혼이었고, 아직 모든 분에게 미리 인사하지 못해 이런 기회로 알리게 된 점 죄송스럽다. 뼈아픈 상처였고 힘든 시간이었지만, 구독자들 응원 덕분에 일적으로만큼은 바쁘게 지내올 수 있었던 점 이 기회에 정말 감사하다"고 이혼 사실을 인정했다.

강유미는 "앞으로도 변함없이 재미있는 컨텐츠로 최선을 다하여 좋은 모습 보여주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2019년 8월 비연예인 남성과 결혼한 강유미는 결혼식에 앞서 5월 '강유미 좋아서 하는 채널' 콘텐츠를 통해 결혼을 발표하기도 했다. 당시 강유미는 "여러분 내가 드디어 결혼을 하게 됐다. 조금 더 준비한 뒤에 여러분을 놀라게 해주고 싶었지만, 더는 미루는 것도 예의가 아닌 것 같아 '좋아서 하는 채널' 여러분에게 가장 먼저 알리려고 카메라를 켰다"며 "8월에 비공개로 (결혼)식을 치를 예정이다. 가족, 친적, 지인들, 친구들을 초대해 조촐하게 치를 거다. 여러분 예쁘게 잘 살겠다. 고맙다"고 전했다.

안타깝게도 이날 오전 강유미가 비연예인 남편과 결혼 3년 만에 최근 합의 이혼을 했다는 소식이 외부에 전해졌다.

강유미는 2004년 KBS 19기 공채 코미디언으로 데뷔했다. 동기인 안영미, 유세윤 등과 KBS2 '개그콘서트'에 출연하며 전성기를 함께 누렸다. 특히 강유미는 '분장실의 강선생님', 'Go Go 예술 속으로', '사랑의 카운슬러' 등 선보이는 코너마다 히트를 쳤다. 2017년부터는 유튜브로 무대를 옮겼다. 그는 각종 직업 '롤플레이'를 점목한 ASMR 콘텐츠로 인기를 누리고 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7.75하락 5.3510:28 08/09
  • 코스닥 : 829.15하락 1.7110:28 08/09
  • 원달러 : 1305.90하락 0.510:28 08/09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0:28 08/09
  • 금 : 1805.20상승 1410:28 08/09
  • [머니S포토] 비대위 체제 전환 관련 與 전국위 입장하는 '권성동'
  • [머니S포토] 박은빈·하윤경·주종혁 '발리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수도권 이틀간 물폭탄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출석한 윤희근 경찰청장 후보자
  • [머니S포토] 비대위 체제 전환 관련 與 전국위 입장하는 '권성동'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