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동구, '스마트 아트빌리지 조성 사업' 선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시 동구청사 전경.
광주광역시 동구는 시 주관 스마트 아트빌리지 조성 시범사업에 5개 자치구 중 최종 대상지로 선정돼 22억원의 예산을 확보했다고 3일 밝혔다.

광주시는 스마트 예술관광 서비스 제공을 위한 기반시설 조성, 스마트 예술여행 패스 구축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스마트 아트빌리지 조성 사업' 공모를 통해 '스마트 예술여행도시, 광주 동구' 사업을 제안한 동구를 최종 대상지로 선정했다.

동구는 확보한 예산을 투입해 송정역-광주공항-고속버스터미널 등 교통 거점을 연계한 스마트 짐 배송서비스 구축, 지역작가와 협업을 통한 NFT 아트패스 사업 등 동구만의 지역 문화자원을 활용해 관광과 스마트기술이 결합한 예술이 일상이 되는 관광도시로 재탄생시킬 계획이다.

임택 동구청장은 "이번 시범 사업을 체계적으로 추진해 국내·외 관광객들이 광주에서 편리하게 여행할 수 있는 맞춤형 관광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더 나아가 지역 예술인·상인·관광업계가 상생하는 관광 생태계를 구축해 광주 관광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ctk3312@mt.co.kr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0.70하락 27.1609:28 11/28
  • 코스닥 : 725.10하락 8.4609:28 11/28
  • 원달러 : 1336.10상승 12.409:28 11/28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09:28 11/28
  • 금 : 1754.00상승 8.409:28 11/28
  • [머니S포토] 금융·경제 수장들 만난 추경호 경제부총리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롤스로이스 팬텀 시리즈 II'
  • [머니S포토] 경제6단체 "화물연대 총파업 즉각 철회해야"
  • [머니S포토] 금융·경제 수장들 만난 추경호 경제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