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득남' 홍현희♥제이쓴, 출산 소감… "길었던 하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이쓴(왼쪽)이 지난 5일 홍현희 출산 소감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밝혔다./사진=제이쓴 인스타그램
홍현희의 남편 제이쓴이 "길었던 하루"라며 출산 소감을 남겼다.

제이쓴은 지난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길었던 하루가 지나갔다. 후아후아"라는 글을 게재했다.

제이쓴은 출산에 대해 '길었던 하루'라고 표현하며 공감을 자아냈다. 고대했던 출산의 순간이지만 그만큼 정신이 없는 하루였던 것을 돌려 말한 것이다.

제이쓴은 또 인스타그램을 통해 똥별이(태명)의 작은 발을 공개하며 감격스러운 마음을 드러냈다. 제이쓴은 "2022. 08. 05 우리 똥별이 아주 건강하게 나왔다. 너무 귀여워"라며 드디어 만난 홍현희 제이쓴 2세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홍현희 소속사 스카이이앤엠은 "홍현희가 지난 5일 오전 10시경 서울 모처의 병원에서 남자 아이를 출산했다"고 밝혔다. 홍현희 소속사에 따르면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한 상태다.


 

지용준
지용준 jyjun@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모빌리티팀 지용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8.24상승 2.2118:01 08/12
  • 금 : 1798.10하락 17.4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