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보미, 팀리그 개막전부터 '퍼펙트큐'…"팀 전체가 행복한 결과"

한 큐에 해당 이닝 모든 점수 달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퍼펙트큐를 달성한 김보미(PBA 제공)ⓒ 뉴스1
퍼펙트큐를 달성한 김보미(PBA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프로당구 팀리그에서 개막전부터 퍼펙트큐가 터졌다.

NH농협카드의 김보미는 5일 고양 빛마루방송센터에서 열린 '웰컴저축은행 PBA 팀리그 2022-23 개막전 6세트에서 휴온스의 최혜미를 상대로 초구를 9득점으로 연결, 시즌 첫 퍼펙트큐를 달성했다.

김보미는 선공을 잡은 뒤 침착하게 점수를 쌓아나갔고 백아웃과 앞돌리기 등을 묶어 9-0으로 승리, 세트스코어 4-2 승리를 책임졌다. 대기석에 차례를 기다리던 최혜미는 허탈하게 웃을 수밖에 없었다.

김보미는 "긴장해서 퍼펙트큐를 전혀 예상하지 못했다. 컨디션이 좋은 느낌이 아니었는데도 성공해서 너무 기쁘다"고 말했다.

한 큐에 해당 이닝 모든 점수를 달성하는 퍼펙트큐는 개인 투어와 달리 별도의 상금은 없다. 그러나 김보미는 팀 분위기가 올라선데 더 만족했다.

김보미는 "개인투어에서 퍼펙트큐를 성공한 것 보다, 우리 팀 6명 전체가 행복할 수 있어서 더 뿌듯하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533.52상승 5.5818:03 08/16
  • 코스닥 : 834.74상승 3.1118:03 08/16
  • 원달러 : 1308.10상승 5.718:03 08/16
  • 두바이유 : 94.60하락 3.6418:03 08/16
  • 금 : 1798.10하락 17.418:03 08/16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 [머니S포토] 빌게이츠 "감염병 국제 공조에 한국의 큰 역할 기대"
  • [머니S포토] 논의하는 우상호·박홍근·진성준
  • [머니S포토] 권성동 "시민단체, 민주당 정치예비군 전락…철저한 검증 필요"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