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압도적 1위' 李 "생각 이상" 朴 "추후 발판" 姜 "충청서 변화"

이재명, 셀프공천 논란에 "정당은 다양성 본질"
박용진 "오늘 표심으로 단일화 더 고민" 강훈식 "차차 논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후보(왼쪽)가 6일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 민주당 당대표 및 최고위원 후보자 대구·경북지역 합동연설회 후 강원, 대구·경북 권리당원 투표 결과 발표에서 74.81% 득표가 발표되자 주먹을 불끈 쥐고 있다. 왼쪽부터 이재명, 박용진, 강훈식 후보. 민주당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이날 강원, 대구·경북 권리당원 투표 결과, 이재명 후보가 74.81%, 박용진 후보 20.31%, 강훈식 후보 4.88%의 득표율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2022.8.6/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후보(왼쪽)가 6일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 민주당 당대표 및 최고위원 후보자 대구·경북지역 합동연설회 후 강원, 대구·경북 권리당원 투표 결과 발표에서 74.81% 득표가 발표되자 주먹을 불끈 쥐고 있다. 왼쪽부터 이재명, 박용진, 강훈식 후보. 민주당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이날 강원, 대구·경북 권리당원 투표 결과, 이재명 후보가 74.81%, 박용진 후보 20.31%, 강훈식 후보 4.88%의 득표율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2022.8.6/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서울·강원·대구=뉴스1) 정재민 강수련 기자 = 더불어민주당 전당대회 첫 지역 경선이 펼쳐진 강원·대구·경북에서 74.81%로 압도적 1위를 기록한 이재명 당 대표 후보는 6일 "생각한 것 보다 많은 지지를 보내주셔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이 후보는 이날 오후 대구 북구 엑스코(EXCO)에서 열린 강원·대구·경북 권리당원 투표 결과, 74.81%의 득표율을 기록, 박용진 후보(20.31%), 강훈식 후보(4.88%)를 큰 차이로 제치고 1위를 기록했다.

이 후보는 이날 투표 결과 후 기자들과 만나 "아직 초반부이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생각보다 1, 2위 간 격차가 크다'는 질문엔 "잘 모르겠다"면서도 "지금까지 부분적인 결과고 앞으로 많은 일정이 남았기 때문에 최선을 다하고 지켜보겠다"고 답했다.

이 후보는 박 후보가 '셀프공천' 논란을 두고 공격한 것을 두고는 "정당은 다양성을 본질로 한다고 말씀드렸다"고 짧게 말했다.

2위를 기록한 박 후보는 "너무 표 차이가 크게 난 것처럼 보이긴 하지만 강원·대구·경북 당원들의 마음이긴 하지만 전체 당원 수나 이후에 있는 대의원 투표, 국민여론조사 등이 있기 때문에 첫 개표로서는 조금 아쉽지만, 우리 당원의 마음을 받아서 다음 경선 지역에선 더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대의원 투표, 이후 여론조사 등이 추격하는 저로서는 추후 발판이 될 거라 보고 있다"며 "서울 수도권, 호남 지역 투표가 남았다. 부산·울산·경남(PK), 충청에서도 적극적인 추격 발판을 마련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박 후보는 강훈식 후보와의 단일화에 대해선 "강 후보도 오늘 당원의 표심을 통해 조금 더 많이 고민하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3위를 기록한 강훈식 후보는 "예측했던 결과로 지금부터 올라갈 일만 남았다"며 "다음 주 충청 지역 경선으로 새 변화와 흐름이 만들어질 것이고 호남, 서울까지 이어 나가 새 파격과 이변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강 후보는 "오늘 연설을 보시고 '강훈식을 다시 봤다'는 말이 많다"며 "강훈식의 생각과 비전을 알게 되면 새 이변이 충분히 일어날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박 후보와의 단일화에 대해선 "오늘 성적표를 받았다. 차차 논의하겠다"고 박 후보와 온도 차를 보였다.

한편 민주당은 오는 7일엔 제주·인천에서 합동연설회을 열고 인천에서 해당 지역 권리당원 투표 결과를 발표한다.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4.60하락 3.6418:01 08/12
  • 금 : 1798.10하락 17.4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