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 어린이집 교사, 아동 9명 때리고 발로 찼다… 수백회 학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기 파주의 한 어린이집 교사 등이 아동 9명을 수백회에 걸쳐 학대한 정황이 드러났다. /사진=이미지투데이
경기 파주시의 한 어린이집에서 보육교사 등이 원아 9명을 상습적으로 학대한 정황이 경찰 수사에서 드러났다.

7일 경기북부경찰청 등에 따르면 아동학대 의심 신고를 받고 조사에 나서 해당 어린이집 교사 등이 지난해 3월부터 원아 9명에게 수백회에 걸쳐 학대 의심 행위를 한 정황을 포착했다.

이 어린이집에 아이를 보낸 한 학부모는 지난해 12월 자녀 얼굴에서 상처를 발견, 아동학대를 의심하며 문제를 제기했다.

경찰이 확인한 폐쇄회로(CC)TV 영상 속 A교사는 아동의 머리채를 잡아채거나 뒤통수를 때리고 누워 있는 아동을 발로 걷어찼다.

이에 경찰은 A교사, 관리 책임이 있는 원장 B씨를 아동복지법 위반 등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해당 어린이집 조리사도 원아들을 학대한 것으로 파악돼 같은 혐의로 입건해 조사 중이다.

경찰은 올 1월 관련 의혹이 커지자 파주시에 어린이집 조사를 요청했지만 어린이집 측은 학부모들에게 제대로 된 설명 없이 조사에 미동의할 것을 요청하는 등 비협조적인 태도를 취했다.

결국 경찰이 직접 CCTV 영상을 분석해 A교사의 장기간 학대 사실이 확인됐다. 경찰은 조만간 조사를 마무리한 뒤 A교사 등을 검찰에 송치할 방침이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08.99하락 11.9509:40 09/27
  • 코스닥 : 688.63하락 3.7409:40 09/27
  • 원달러 : 1429.90하락 1.409:40 09/27
  • 두바이유 : 84.89하락 3.9309:40 09/27
  • 금 : 1633.40하락 22.209:40 09/27
  • [머니S포토] 금융당국 '중기·소상공인 대출 만기 3년 연장' 지원
  • [머니S포토] 산은, 대우조선 2조에 한화로 매각
  • [머니S포토] 이창양 "글로벌 에너지 위기...대용량 사용자 중심 요금 조정 불가피"
  • [머니S포토] 제26회 서울시 노인의닐 기념행사 참석한 오세훈 시장
  • [머니S포토] 금융당국 '중기·소상공인 대출 만기 3년 연장' 지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