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원 회장 둘째 딸 민정씨, 美 의료 스타트업서 무보수 자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태원 SK그룹 회장의 차녀 민정씨가 미국 의료 스타트업에서 무보수 자문 활동을 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은 해군 복무시절의 민정(왼쪽)씨와 그의 어머니인 노소영 아트센터 나비 관장. /사진=뉴시스
최태원 SK 회장의 차녀 민정씨가 SK하이닉스에 휴직계를 내고 미국 의료 스타트업에서 무보수 자문 활동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8일 재계 등에 따르면 민정씨는 미국 샌프라시스코에 있는 원격 의료 스타트업 '던'(Done)에서 비즈니스 전략 관련 자문 역할을 하고 있다.

민정씨는 2020년부터 던에서 재능 기부 형태로 무보수로 자문 활동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던은 주의력결핍과잉행동장애(ADHD) 치료 전문 스타트업이다. 원격으로 ADHD를 진단하고 치료·상담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다.

민정씨는 지난 2019년 미국 워싱턴DC의 SK하이닉스 인트라(INTRA) 조직 TL(테크니컬 리더·대리급)로 입사한 뒤 올해는 캘리포니아의 SK하이닉스 미국법인 전략파트로 이동해 인수합병, 투자 등 업무를 담당했다.

INTRA(International Trade & Regulatory Affairs)는 SK하이닉스의 국제통상과 정책 대응 업무를 담당하는 조직이다.

민정씨는 중국 베이징대 경영학과를 졸업한 뒤 해군에 자원입대해 청해부대와 서해2함대에서 근무했다.

최 회장의 장녀 윤정씨와 장남 인근씨는 각각 SK바이오팜과 SK E&S에서 근무하고 있다.


 

신유진
신유진 yujinS@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신유진 기자입니다. 유익한 기사를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232.84하락 5.0218:03 10/07
  • 코스닥 : 698.49하락 7.5218:03 10/07
  • 원달러 : 1412.40상승 1018:03 10/07
  • 두바이유 : 93.31상승 2.0918:03 10/07
  • 금 : 1720.80보합 018:03 10/07
  • [머니S포토] 2022 한은 국감, 마스크 고쳐쓰는 이창용 총재
  • [머니S포토] 안경 고쳐쓰는 이기식 병무청장
  • [머니S포토] 농협 이성희 "수확기 대비, 벼 매입자금 2조 1000억 투입"
  • [머니S포토] 경찰청 윤희근 "법질서, 공동체 건강 유지하는 근간"
  • [머니S포토] 2022 한은 국감, 마스크 고쳐쓰는 이창용 총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