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 신림동 빌라 창고서 화재…건물 전체 정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관악소방서 제공)ⓒ 뉴스1
(서울 관악소방서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이비슬 기자 = 7일 오전 3시40분쯤 서울 관악구 신림동의 한 빌라 1층 외부 필로티 창고에서 화재가 발생해 건물 전체가 정전됐다.

이 불로 실외기 4대와 집기류가 불에 타고 필로티 천장이 훼손돼 198만원 상당의 재산 피해가 발생했으나 인명피해는 없었다.

행인 신고로 출동한 경찰과 소방인력 63명과 차량 18대는 신고접수 9분 만인 오전 3시49분쯤 화재를 모두 진압했다. 정전사고는 한국전력공사에 인계했다.

소방 당국은 전기적 요인으로 시작된 불이 에어컨 실외기와 창고 내부 물건에 옮겨붙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 0%
  • 100%
  • 코스피 : 2220.94하락 69.0618:03 09/26
  • 코스닥 : 692.37하락 36.9918:03 09/26
  • 원달러 : 1431.30상승 2218:03 09/26
  • 두바이유 : 84.89하락 3.9318:03 09/26
  • 금 : 1633.40하락 22.218:03 09/26
  • [머니S포토] 산은, 대우조선 2조에 한화로 매각
  • [머니S포토] 이창양 "글로벌 에너지 위기...대용량 사용자 중심 요금 조정 불가피"
  • [머니S포토] 제26회 서울시 노인의닐 기념행사 참석한 오세훈 시장
  • [머니S포토] 실외 마스크 전면 해제…'쓰거나 벗거나'
  • [머니S포토] 산은, 대우조선 2조에 한화로 매각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