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 지원 '희망플러스 신용대출' 한도 3000만원으로 확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신용보증기금
고신용 자영업자·소상공인 대상 저금리 금융지원 프로그램인 '희망플러스 신용대출'의 대출한도와 지원대상이 확대된다.

신용보증기금과 은행연합회는 올해 1월부터 시행 중인 '희망플러스 신용대출'의 대출한도 및 지원대상을 대폭 확대 개편한다고 8일 밝혔다.

'희망플러스 신용대출'은 신용보증기금의 이자 지원을 통해 은행이 고신용 자영업자·소상공인에게 1.5%의 금리로 1000만원까지 대출하는 총 4조8000억원 규모의 금융지원 프로그램이다.

신보는 이를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누적된 소상공인의 피해회복을 지원해왔으며 폭넓은 지원을 위해 대출한도를 확대하기로 했다.

먼저 기존 사업자별 대출한도는 1000만원이었지만 3000만원까지 확대해 자영업자·소상공인이 금융지원을 추가로 받을 수 있도록 개선했다.

아울러 기존에 희망플러스 신용대출을 지원받은 고신용 자영업자·소상공인도 추가로 2000만원 대출이 가능하고 지역신용보증재단 특례보증,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희망대출을 지원받았던 고신용 자영업자·소상공인도 전체 대출한도 3000만원 범위 내에서 신용대출을 받을 수 있다.

아울러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의 일상회복특별융자 2000만원을 지원받았던 고신용 자영업자·소상공인의 경우에도 1000만원 한도 내에서 추가 신용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9월 중으로 전산시스템 개편을 완료할 예정이다.

또한 기존에는 방역지원금 수급자만 신청 가능했으나 손실보전금 지급개시에 따라 손실보전금 수급자도 고신용자의 경우 지원 대상에 추가된다.

이번 희망플러스 신용대출 개편내용은 8일 대출접수 건부터 적용되며 이차보전 예산(1000억원) 소진시까지 신청 가능하다. KB국민·신한·하나·우리·NH농협·기업은행 등 14개 은행 창구에서 신청할 수 있다. 일부 은행에서는 시중은행 앱 등을 통해 비대면 신청·접수를 진행할 예정이다.


 

강한빛
강한빛 onelight92@mt.co.kr

머니S 강한빛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93상승 1.6418:03 09/29
  • 코스닥 : 675.07상승 1.218:03 09/29
  • 원달러 : 1438.90하락 118:03 09/29
  • 두바이유 : 84.66상승 0.4118:03 09/29
  • 금 : 1670.00상승 33.818:03 09/29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 [머니S포토] 정부 "엘다바 수주 韓 세계 원전 삼아 추가 수주에 총력"
  • [머니S포토] 호프만 작가 "러버덕, 어려운 사람들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 공유하길"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