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주형, 세계랭킹 13계단 상승해 21위… 한국 선수 중 두 번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주형이 PGA투어 윈덤 챔피언십에서 우승하며 남자 골프 세계랭킹 21위에 올랐다. 사진은 이날 윈덤 챔피언십 시상식에서 김주형의 모습. /사진=로이터
미국 프로골프협회(PGA) 투어 윈덤 챔피언십에서 우승한 김주형(20·CJ대한통운)의 남자 골프 세계 랭킹이 21위로 수직상승했다.

김주형은 8일(한국시각) 발표된 남자 골프 랭킹에서 기존 34위에서 13계단 상승해 21위에 이름을 올렸다. 역대 PGA투어 우승자 중 2번째 최연소 우승이자 한국 선수 중 최연소 우승자로 기록됐다.

이번 대회 준우승을 차지한 임성재(24·CJ대한통운)도 한 계단 오른 20위에 자리했다. 이는 한국 선수 중 제일 높은 순위다.

상위권은 스코티 셰플러(미국)가 굳건히 1위를 지킨 가운데 2위 캐머런 스미스(호주), 3위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 4위 패트릭 캔틀레이(미국) 순으로 변동이 없었다. 잰더 슈펠레(미국)는 욘 람(스페인)을 제치고 5위로 올라섰다.


 

송혜남
송혜남 mikesong@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송혜남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32.84하락 5.0218:03 10/07
  • 코스닥 : 698.49하락 7.5218:03 10/07
  • 원달러 : 1412.40상승 1018:03 10/07
  • 두바이유 : 93.31상승 2.0918:03 10/07
  • 금 : 1720.80보합 018:03 10/07
  • [머니S포토] 2022 한은 국감, 마스크 고쳐쓰는 이창용 총재
  • [머니S포토] 안경 고쳐쓰는 이기식 병무청장
  • [머니S포토] 농협 이성희 "수확기 대비, 벼 매입자금 2조 1000억 투입"
  • [머니S포토] 경찰청 윤희근 "법질서, 공동체 건강 유지하는 근간"
  • [머니S포토] 2022 한은 국감, 마스크 고쳐쓰는 이창용 총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