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진, 슈가에 사과한 이유… "돈 안 들어왔는데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슈가와 진이 케미를 선보였다. /사진=슈가 인스타그램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슈가와 진이 돈독한 우정을 자랑했다.

슈가는 지난 7일 인스타그램에 "먼저 인사합시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대구 태전초등학교와 관음중학교, 강북고등학교에 방문한 슈가의 모습이 담겼다. 해당 학교들은 슈가의 모교다. 반팔 티셔츠에 반바지, 모자 등 올블랙으로 매치한 슈가는 모교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듯한 모습이다.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슈가와 진이 돈독한 우정을 자랑했다. /사진=슈가 인스타그램
이를 본 진은 "왜 이리 말랐냐. 용돈 입금했어. 밥 사먹어"라고 전했다. 슈가가 "계좌 확인해보니까 안 들어왔는데요?"라고 받아치자 진은 "미안하다"고 사과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근 방탄소년단은 데뷔 9년 만에 단체 활동을 잠시 쉬어가기로 결정해 많은 화제를 모았다.


 

서진주
서진주 jinju316@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90.00하락 42.3123:59 09/23
  • 코스닥 : 729.36하락 22.0523:59 09/23
  • 원달러 : 1409.30하락 0.423:59 09/23
  • 두바이유 : 88.82하락 2.3923:59 09/23
  • 금 : 1655.60하락 25.523:59 09/23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우루스 퍼포만테 국내 출시… '가격은 3억원대'
  • [머니S포토] 스토킹 집착형 범죄 관련 발언하는 한덕수 총리
  • [머니S포토] 추경호 부총리 "공공기관 韓 경제의 핵심주체"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입장하는 한덕수 총리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우루스 퍼포만테 국내 출시… '가격은 3억원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