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인천-울란바토르 취항 1개월 '평균 탑승률 82%'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주항공의 인천-몽골 울란바토르 노선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사진=제주항공
제주항공이 인천-울란바토르 노선 취항 첫 한 달 동안 80% 넘는 평균 탑승률을 기록했다고 8일 밝혔다.

인천-울란바토르 노선은 제주항공의 첫번째 한-몽골 정기노선이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첫 신규취항 노선이다.

제주항공은 지난 4월 국토교통부로부터 배분받은 인천-울란바토르 노선 운수권을 활용해 지난 6월29일부터 주 4회 운항을 시작했다. 지난달까지 해당 노선에 38편을 운항, 5906명이 탑승해 82.2%의 탑승률을 기록했다.

제주항공 등 저비용항공사(LCC)들의 몽골 노선 신규 취항으로 올해 1월과 비교해 몽골 노선 운항 횟수가 24편에서 156편으로 550%, 탑승객은 2177명에서 2만6727명으로 1128% 증가했다.

몽골 울란바토르는 무비자로 입국할 수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여부와 상관 없이 자유로운 여행이 가능하다.


 

권가림
권가림 hidden@mt.co.kr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15.22상승 5.8415:30 10/05
  • 코스닥 : 685.34하락 11.4515:30 10/05
  • 원달러 : 1410.10하락 16.415:30 10/05
  • 두바이유 : 88.82상승 0.5415:30 10/05
  • 금 : 1730.50상승 28.515:30 10/05
  • [머니S포토] 조계종 총무원장 취임법회 참석한 與·野 인사
  • [머니S포토] 대화 나누는 금감원 이복현·저축은행 오화경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 [머니S포토] 놀이터에 접목된 공공디자인
  • [머니S포토] 조계종 총무원장 취임법회 참석한 與·野 인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