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폐 끼치지 마라"… 송백경, '1세대 아이돌' 재차 저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세대 아이돌을 공개 저격한 그룹 원타임 출신 성우 송백경이 추가 입장을 밝혔다. /사진=송백경 인스타그램
1세대 아이돌 멤버를 저격했던 그룹 원타임 출신 성우 송백경이 추가 입장을 밝혔다.

송백경은 지난 7일 인스타그램에 "산소호흡기 떼는 잔인한 짓까지는 하기 싫어서 실명 밝힐 의도는 없다"고 전했다. 자신이 대리 작곡해준 아이돌 멤버의 실명을 공개할 생각이 없다는 의미다.

그는 "나한테 곡 대신 만들어 달라고 제안한 그 XXX 잘못과 거기에 응한 내 잘못을 등가로 친다"며 자신을 비난하는 누리꾼들에 날을 세웠다. 이어 "대리 작곡 알면서도 한 나는 그래도 공동 작곡으로 최소한 내 이름은 올라갈거라 기대했다"며 분노한 이유를 설명했다.

그러면서 "대리작곡에 대한 해명과 반박은 여기까지 하겠다"고 전했다. 다만 "'그때는 우정으로 해줘 놓고 왜 이제서야 문제 삼냐'고 주장하는 사람들은 우선 인성검사부터 제대로 좀 해봐라. 만일 대리 작곡으로 내가 얻은 저작권 수익이 있다면 난 공범 맞지만 난 얻은 게 없다"고 덧붙였다.

송백경은 "아주 먼 옛날 이야기지만 양심의 문제 아니겠냐"며 "찔리지? 주변인한테 민폐 끼치지 말고 착하게 살아라"라고 해당 1세대 아이돌 멤버를 재차 저격했다.

앞서 지난 4일 송백경은 인스타그램에 "한국의 1세대 아이돌을 대표하는 그룹(멤버 중 한 두명 쓰레기가 존재하는)"이라는 의미심장한 글을 올렸다. 그는 "그 그룹 멤버가 스스로 작곡했다는 노래(별로 유명한 노래도 아님). 근데 그거 사실 내가 돈 한 푼 안 받고 싸구려 우정으로 대리 작곡해준 것"이라고 주장했다.

송백경은 지난 1998년 원타임의 1집 앨범 '1TYM'으로 데뷔했다. 이후 'Once N 4 All' 'One Way' 등의 곡을 발표했으며 그룹 무가당의 멤버로도 활약한 바 있다. 그는 지난 2019년부터 연예계를 떠나 KBS 성우로 활동하고 있다.


 

서진주
서진주 jinju316@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90.00하락 42.3118:03 09/23
  • 코스닥 : 729.36하락 22.0518:03 09/23
  • 원달러 : 1409.30하락 0.418:03 09/23
  • 두바이유 : 88.82하락 2.3918:03 09/23
  • 금 : 1655.60하락 25.518:03 09/23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우루스 퍼포만테 국내 출시… '가격은 3억원대'
  • [머니S포토] 스토킹 집착형 범죄 관련 발언하는 한덕수 총리
  • [머니S포토] 추경호 부총리 "공공기관 韓 경제의 핵심주체"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입장하는 한덕수 총리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우루스 퍼포만테 국내 출시… '가격은 3억원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