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총리, 서울상황센터서 긴급 회의…"인명 구조 작업 총력" 지시(종합)

"저지대 침수 우려 지역 등 점검, 대피 안내 강화" 긴급 지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8일 서울 서초구 진흥아파트 인근 도로가 침수돼 차량이 물에 잠겨 있다. 2022.8.8/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8일 서울 서초구 진흥아파트 인근 도로가 침수돼 차량이 물에 잠겨 있다. 2022.8.8/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서울=뉴스1) 윤수희 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는 8일 오후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한 많은 비로 피해가 확산되자 정부서울청사 중앙재난안전상황실 서울상황센터에서 긴급 화상회의를 갖고 집중호우 대비상황을 점검했다.


이날 회의엔 이상민 행정안전부장관, 한유석 서울시 물순환안전국장 등이 참석했다. 한 총리는 소방청에 폭우에 휩쓸린 실종자 2명을 수색하는 작업을 포함해 인명 구조 작업에 총력을 기울이라고 지시했다.

또한 서울 도림천이 위험수위에 도달할 경우 주민대피 등 선제적인 조치를 신속하게 취할 것을 주문했다. 서울 강남고속터미널 일대 침수상황을 점검하고 경찰과 지자체가 협력해 인명피해가 없도록 신속한 교통통제 조치를 취하도록 당부했다.


앞서 한 총리는 행정안전부 등 관계부처와 지방자치단체에 "급경사지 및 산사태 우려 지역, 축대·옹벽, 저지대 침수 우려 지역에 대한 점검 및 대피 안내를 강화해 인명피해가 없도록 하라"고 긴급 지시했다.

한 총리는 "휴가철 산간 계곡, 하천변 등 관광객 및 아영객에 대한 신속한 안내 및 대피 유도 등 선제적 안전조치를 강구하라"며 "집중호우로 인한 도로 통제 및 대중교통 이용 정보를 신속히 안내해 국민 불편을 최소화하라"고 주문했다.

또한 "북한 지역에 많은 강우가 예상되는 만큼 접경지역 하천수위 관측 및 비상대응에 철저를 기하라"고 당부했다.

한 총리는 이어 "과거 산불이나 수혜로 인해 복구·정비 중인 지역을 포함한 피해 발생 지역에 대해서는 신속히 응급 복구하고, 향후 집중 호우로 인한 추가 피해 예방에 만전을 기하라"고 요청했다.



 

  • 0%
  • 0%
  • 코스피 : 2223.86상승 2.9218:03 09/27
  • 코스닥 : 698.11상승 5.7418:03 09/27
  • 원달러 : 1421.50하락 9.818:03 09/27
  • 두바이유 : 84.89하락 3.9318:03 09/27
  • 금 : 1636.20상승 2.818:03 09/27
  • [머니S포토] 헌재 검수완박 위헌여부 공개변론 참석한 野 박범계·김남국
  • [머니S포토] 볼보자동차코리아, '신형 S60·V60 크로스컨트리' 출시
  • [머니S포토] 금융당국 '중기·소상공인 대출 만기 3년 연장' 지원
  • [머니S포토] 산은, 대우조선 2조에 한화로 매각
  • [머니S포토] 헌재 검수완박 위헌여부 공개변론 참석한 野 박범계·김남국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