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한중 외교장관회담… 칩4 등 '설득 외교' 통할까

박진 "中 우려 해소할 수 있도록 설명하겠다"
'한한령 해제'·'北비핵화 견인' 등도 다룰 듯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진 외교부 장관(오른쪽)이 취임 후 첫 중국 방문을 위해 8일 오후 청사를 나서고 있다. 2022.8.8/뉴스1 ⓒ News1 김명섭 기자
박진 외교부 장관(오른쪽)이 취임 후 첫 중국 방문을 위해 8일 오후 청사를 나서고 있다. 2022.8.8/뉴스1 ⓒ News1 김명섭 기자


(서울=뉴스1) 노민호 기자 = 박진 외교부 장관과 왕이(王毅)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9일 두 번째 대면회담을 한다.

이번 회담의 최대 관심사는 중국 당국이 자국에 대한 견제 수단이라며 반발하고 있는 미국 주도 '반도체 공급망 협력 대화', 이른바 '칩4' 관련 사항이 될 전망이다. 우리 정부는 미국 측 제안에 따라 일단 '칩4' 예비회의에 참석하기로 방침을 정한 상태다.

조 바이든 미 행정부가 제안한 '칩4'의 협력 대상국엔 우리나라와 일본·대만이 포함된다. 국내외 전문가들은 '칩4' 구상엔 미국이 반도체 분야 주요국들과 기술동맹을 맺어 중국을 견제하려는 의도가 담겨 있다고 보고 있다. 중국 당국이 '칩4' 논의에 강력 반발하는 이유도 여기에 있다.

그러나 박 장관은 전날 출국에 앞서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칩4'는 특정 국가를 배제하기 협력체가 아니라며 "만약 중국의 우려가 있으면 해소할 수 있도록 설명하겠다"고 밝혔다.

우리 정부는 이번 외교장관회담 등을 통해 '칩4'에 관한 중국의 의견을 듣고 우리 측 입장도 충분히 설명한 뒤 추후 예비회의에서 '칩4'의 성격·의제 등을 조율하는 과정에도 이를 반영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우리 정부는 지난 5월 미 정부 주도의 인도·태평양 경제프레임워크(IPEF)에 창립 멤버로 참여하는 과정에서도 이와 유사하게 중국 측을 상대로 우리 정부의 입장 등을 설명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나 일부 전문가들로부턴 최근 낸시 펠로시 미 하원의장의 대만 방문을 계기로 미중 간 갈등이 한껏 고조된 상황임을 감안할 때 중국 당국이 우리 측의 '설득 외교'를 받아들이기 쉽지 않을 수 있단 관측도 제기된다.

왕이 중국 외교부장(왼쪽)과 박진 외교부 장관. (외교부 제공) ⓒ 뉴스1
왕이 중국 외교부장(왼쪽)과 박진 외교부 장관. (외교부 제공) ⓒ 뉴스1


중국 당국은 이달 초 펠로시 의장의 대만 방문과 관련해 미국 측이 '하나의 중국' 원칙(중국 대륙과 홍콩·마카오·대만은 나뉠 수 없는 하나이며 합법 정부 또한 중화인민공화국 하나라는 것)을 훼손하려 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 때문에 중국 측이 미국의 역내 주요 동맹국인 우리나라를 상대로 '칩4에 참여하지 말라'고 압박할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단 관측도 나온다.

한중 간 해묵은 갈등 현안인 주한미군의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 배치·운용문제를 두고 중국 측이 재차 트집을 잡으려 할 수도 있다.

박 장관은 "사드는 우리 안보 주권에 대한 사항이다. 중국도 (우리의) 안보주권을 존중해야 한중관계가 원만히 발전할 수 있다"고 밝혔지만, 중국 당국이 이 같은 우리 측 입장을 얼마나 '이해'할지는 미지수다. 중국은 주한미군의 사드가 자국 안보에 '위협'이 된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외에도 이번 한중 외교장관회담에선 북한의 핵·미사일 개발과 그에 따른 도발 위협 등도 주요 의제로 다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우리 측은 북한의 제7차 핵실험 등 도발을 억제하고 북한을 대화로 견인하기 위한 중국 측의 '건설적 역할'을 재차 요청할 것으로 전망된다.

아울러 올해 한중 수교 30주년을 맞아 중국의 사드 보복 조치인 '한한령'(限韓令·한류 금지령) 해제,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의 한국 방문 등에 관한 사항도 이번 회담에서 다뤄질 가능성이 점쳐지고 있다.

박 장관은 앞서 기자들에게 "방중 기간 한중 외교장담회담과 만찬을 통해 북한 비핵화, 공급망 안정 등 안보·경제 분야에 대해 깊이 있는 논의를 할 것"이라며 "우리의 국익 차원에서 당면한 현안에 대한 분명한 입장을 밝히겠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290.00하락 42.3118:03 09/23
  • 코스닥 : 729.36하락 22.0518:03 09/23
  • 원달러 : 1409.30하락 0.418:03 09/23
  • 두바이유 : 88.82하락 2.3918:03 09/23
  • 금 : 1655.60하락 25.518:03 09/23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우루스 퍼포만테 국내 출시… '가격은 3억원대'
  • [머니S포토] 스토킹 집착형 범죄 관련 발언하는 한덕수 총리
  • [머니S포토] 추경호 부총리 "공공기관 韓 경제의 핵심주체"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입장하는 한덕수 총리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우루스 퍼포만테 국내 출시… '가격은 3억원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