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기록적 폭우 대응 위해 부동산 관계장관회의 철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부세종청사 /사진=머니S
정부가 9일 예정이던 부동산 관계장관회의와 '250만가구 이상 주택공급대책' 발표를 잠정 연기했다.

기획재정부와 국토교통부는 이날 긴급공지를 통해 "호우 상황 대처를 위해 이날 예정이던 모든 발표 일정을 잠정 연기한다"며 "추후 발표 일정 등은 다시 공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부는 당초 이날 오전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재부 장관 주재로 부동산 관계장관회의를 열어 윤석열 정부 첫 주택공급대책을 발표할 계획이었다.

공공택지 개발과 함께 재건축·재개발 활성화를 위한 재건축초과이익환수제 완화 등 방안이 담길 예정이었다. 윤 대통령 대선 공약이던 청년 원가주택·역세권 첫 집 공급 등도 담길 것으로 전망됐다.

전날 중부지방에서 발생한 기록적인 폭우로 침수 피해가 확산되자 정부는 대책 발표를 미루고 피해복구 등에 대응하기로 했다.

기재부 관계자는 "폭우 상황과 장·차관 일정 등으로 부동산 관계장관회의를 취소했다"고 밝혔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김노향 기자입니다. 투자와 기업에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09.38상승 53.8915:30 10/04
  • 코스닥 : 696.79상승 24.1415:30 10/04
  • 원달러 : 1426.50하락 3.715:30 10/04
  • 두바이유 : 88.28하락 1.2315:30 10/04
  • 금 : 1702.00상승 3015:30 10/04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