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식 유망주 선발" 신한은행, 제14회 신한음악상 시상식 개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8일 강남구 역삼동 소재 신한아트홀에서 진행된 '제14회 신한음악상' 시상식에서 신한은행 진옥동 은행장(뒷줄 왼쪽에서 첫번째)과 수상자들이 기념촬영 하는 모습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은 서울 강남구 소재 신한아트홀에서 제14회 신한음악상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9일 밝혔다.

신한음악상은 만 19세 이하의 순수 국내파 클래식 유망주를 발굴하고 음악적 성장을 지원하는 국내 금융권 최초 클래식 콩쿠르로 ▲피아노 ▲바이올린 ▲첼로 ▲성악 총 4개 부문에서 수상자를 선정한다.

2009년부터 시작해 14회를 맞은 올해 신한음악상은 역대 최다 참가자 수를 기록했고 총 8명의 음악가들이 수상의 영애를 안았다.

피아노 손민영(서울예고 3년), 바이올린 김다연(서울예고 3년), 첼로 최아현(한예종 1년), 성악 정강한(서울예고 3년)이 본상을 수상했고 피아노 최이삭(홈스쿨링), 바이올린 윤해원(한예종 1년), 첼로 채태웅(한예종 1년), 성악 이산(경기예고 3년)이 장려상을 수상했다.

신한은행은 수상자에게 매년 400만원씩 총 1600만원의 장학금(장려상은 400만원 일시 지급)을 지급한다.

수상자는 해외 유명 음악학교 마스터 클래스, 신한아트홀 독주회, 발달장애 연주자와 협연 등 다양한 기회를 제공 받고 매년 8월 세종문화회관에서 개최되는 '에스 클래식 위크(S-Classic Week)' 연주회에 참여하게 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국내 클래식의 위상이 높아지는 만큼 신한음악상 참가자 및 수상자들의 수준 역시 매년 높아지고 있음을 실감한다"며 "앞으로도 클래식 유망주들이 사회에 기여하는 아름다운 음악가로 성장하는 길에 신한음악상이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신한라이브클래식'을 통해 중고생들이 신한아트홀에서 생애 첫 독주회를 무료로 진행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하트하트재단과 함께 발달장애 연주자들과 신한음악상 수상자들이 함께하는 상생의 연주회 '위드 콘서트(With Concert)'를 매년 개최하고 있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생활에 꼭 필요한 금융지식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5.49하락 15.4418:03 09/30
  • 코스닥 : 672.65하락 2.4218:03 09/30
  • 원달러 : 1430.20하락 8.718:03 09/30
  • 두바이유 : 89.51상승 2.1818:03 09/30
  • 금 : 1672.00상승 3.418:03 09/30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