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오는 저녁, 꿀맛"… 물난리에 먹방, 마포구청장 뭇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기록적 폭우로 서울 곳곳에 침수피해가 발생했지만 박강수 서울 마포구청장이 지난 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먹방 사진을 올리자 네티즌의 뭇매를 맞았다. 사진은 지난 8일 저녁 서울 모처 전집에서 먹방 사진을 올린 박 구청장의 모습. /사진=박강수 마포구청장 팬페이지 '박강수/시민을 위한 초강수' 캡처
80년만의 기록적 폭우로 서울 곳곳에 각종 피해 사고가 잇따른 와중에 박강수 서울 마포구청장이 먹방 사진을 게시했다가 뭇매를 맞았다.

지난 8일 저녁 박 구청장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비가 내리는 월요일 저녁, 배가 고파서 직원들과 함께 전집에서 식사하고 있다"며 "맛있는 찌개에 전까지…꿀맛입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글과 함께 올린 사진에는 환한 모습으로 전집에서 식사하는 모습과 'V'자를 하는 모습 등이 담겼다.

이날 누리꾼 사이에서 박 구청장의 게시글을 두고 비판의 시각이 터져나왔다. 네티즌은 "구청장 자리 영원할 것 같아요?" "물난리에 먹방" 등 박 구청장이 구정을 우선적으로 살피는 게 아니라 '먹방' 사진을 올리는 것에 분노했다. 사태 파악을 한 듯한 박 구청장은 해당 글을 삭제했다.

이후 박 구청장은 9일 오전 빗물펌프장을 찾아 한강 수위 상황 등을 점검했다. 박 구청장은 "한강 수위와 기계 작동상황을 살펴봤다"며 "안전한 마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8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오후 7시30분을 기해 호우 위기경보 수준을 '주의'로 격상하고 중대본 1단계 비상근무를 가동했다. 이후 9일 새벽 1시를 기해 중대본 대응 수위를 최고 3단계로 격상했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지난 8일 오후 9시55분쯤 서울시청으로 복귀해 풍수해대책상황실을 찾아 집중호우로 인한 침수피해 상황을 보고받고 침수피해 지역으로 이동했다. 9일 오전 1시에는 행정 1·2부시장을 소집해 집중호우 관련 긴급회의를 열었다.


 

  • 0%
  • 0%
  • 코스피 : 2215.22상승 5.8418:03 10/05
  • 코스닥 : 685.34하락 11.4518:03 10/05
  • 원달러 : 1410.10하락 16.418:03 10/05
  • 두바이유 : 88.82상승 0.5418:03 10/05
  • 금 : 1730.50상승 28.518:03 10/05
  • [머니S포토] 양조위 '부산 팬들을 향한 손인사'(BIFF)
  • [머니S포토] 조계종 총무원장 취임법회 참석한 與·野 인사
  • [머니S포토] 대화 나누는 금감원 이복현·저축은행 오화경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 [머니S포토] 양조위 '부산 팬들을 향한 손인사'(BIFF)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