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림동 반지하의 비극…폭우에 발달장애 가족 3명 참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발달장애인이 있던 일가족 3명이 침수된 주택에서 빠져나오지 못한 채 사망하는 안타까운 사건이 발생했다. 사진은 9일 오전 서울 관악구 신림동 일가족 3명이 숨진 다세대 반지하 주택으로 소방당국이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사진=뉴스1
지난 8일부터 내린 80년만의 기록적인 폭우로 주택 반지하에 거주하던 일가족이 침수된 주택에서 빠져나오지 못한 채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9일 경찰과 관악구청 등에 따르면 이날 0시26분 서울 관악구 신림동 한 다세대주택 반지하에서 A씨(47·여)와 언니 B씨(48), A씨의 딸(13) 등이 숨진 채로 발견됐다. 뉴스1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지인에게 거주하는 주택 반지하의 침수 신고를 요청했고 이에 지인은 오후 9시쯤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주택 내 빗물이 가득 차 배수 작업이 필요한 것으로 판단, 소방 당국에 공동 대응을 요청했다. 배수 작업 종료 후 일가족을 발견했을 때는 이미 3명 모두 사망한 상태였다. 해당 반지하에는 이들 세명 외에 자매의 모친까지 총 4명이 거주한 것으로 전해졌다.

모친은 당시 병원 진료 때문에 집에서 나와 있어 변을 피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의 언니 B씨는 발달장애인으로 전해졌다. 관악구청 관계자는 "해당 발달장애인이 기초생활수급자로 파악돼 장례절차 등을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경찰 관계자는 "범죄 혐의점이 발견되지 않아 부검 여부도 신중하게 보고 있다"며 의사 검안 이후 부검 여부를 판단할 예정이다.


 

  • 0%
  • 0%
  • 코스피 : 2232.84하락 5.0218:03 10/07
  • 코스닥 : 698.49하락 7.5218:03 10/07
  • 원달러 : 1412.40상승 1018:03 10/07
  • 두바이유 : 93.31상승 2.0918:03 10/07
  • 금 : 1720.80보합 018:03 10/07
  • [머니S포토] 2022 한은 국감, 마스크 고쳐쓰는 이창용 총재
  • [머니S포토] 안경 고쳐쓰는 이기식 병무청장
  • [머니S포토] 농협 이성희 "수확기 대비, 벼 매입자금 2조 1000억 투입"
  • [머니S포토] 경찰청 윤희근 "법질서, 공동체 건강 유지하는 근간"
  • [머니S포토] 2022 한은 국감, 마스크 고쳐쓰는 이창용 총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