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근만 2시간 넘게"… 폭우로 '생방송' 지각한 박하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박하선이 자신이 맡고있는 라디오 '씨네타운'에 늦었다. /사진=박하선 인스타그램
배우 박하선이 역대급으로 내리는 폭우로 인해 자신이 맡고있는 라디오 '씨네타운'에 지각하자 사과의 뜻을 밝혔다.

9일 오전 11시 방송된 SBS 파워FM '박하선의 씨네타운'에서는 게스트로 출연한 배우 박준면이 오프닝을 했다. 박준면은 폭우로 인한 출근길 대란으로 박하선이 늦는다고 설명했다.

박하선은 미안한 기색을 드러내며 "평소보다 일찍 나왔는데 출근길이 2시간이 넘게 걸렸다"며 "정말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박하선은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1시간 30분 전에 나왔는데 가다 너무 막혀서 내렸다"며 "9호선 구반포역은 폐쇄됐고 차를 다시 탔는데 제시간에 갈 방법이 없을까요?"라고 상황을 전한 바 있다.

앞서 지난 8일 80년 만에 기록적인 폭우가 내리며 서울 도심 일부가 물에 잠겼다. 9일인 오늘도 수도권과 강원내륙·산지에 비가 많이 오는 곳은 300㎜ 이상 쏟아질 것으로 예보됐다.


 

  • 0%
  • 0%
  • 코스피 : 2215.22상승 5.8418:03 10/05
  • 코스닥 : 685.34하락 11.4518:03 10/05
  • 원달러 : 1410.10하락 16.418:03 10/05
  • 두바이유 : 88.82상승 0.5418:03 10/05
  • 금 : 1730.50상승 28.518:03 10/05
  • [머니S포토] 양조위 '부산 팬들을 향한 손인사'(BIFF)
  • [머니S포토] 조계종 총무원장 취임법회 참석한 與·野 인사
  • [머니S포토] 대화 나누는 금감원 이복현·저축은행 오화경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 [머니S포토] 양조위 '부산 팬들을 향한 손인사'(BIFF)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