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일문 한투증권 사장, 전산장애 직접 입 열었다… 고객에 사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사장이 홈트레이딩시스템(HTS),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 접속 장애와 관련해 직접 사과했다./사진=한국투자증권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사장이 전날(8일) 발생한 주식거래서비스 중단 사태로 피해를 입은 고객들에게 직접 사과했다.

정일문 사장은 9일 홈페이지에 대고객 사과문을 통해 "이번 전산장애로 인해 많은 고객분들께 불편을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 드린다"고 밝혔다.

한국투자증권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홈트레이딩시스템(HTS)과 홈페이지는 전날 오후 4시쯤부터 본사 전산기계실 전원공급 불안정 문제로 인해 시스템 접속이 중단되는 장애가 발생했다.

정규장 마감 이후 문제가 발생했지만 시간외 주문과 해외주식거래 등 업무가 중단되면서 관련 고객들의 항의가 빗발쳤다. 이후 시스템은 이날 개장 전인 오전 7시15분쯤 정상화됐다.

정 사장은 "8일 오후 4시경 당사 시스템 전원공급의 문제로 회사 내부 시스템 접속이 중단되는 장애가 발생했다"며 "문제 해결을 위한 최대한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복구가 지연돼 정규장 마감 이후 시간외 주문과 해외주식거래 등의 업무가 중단됐다"고 말했다.

이어 "상당시간 거래불가로 고객분들께 불편과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 무거운 책임을 통감한다"며 "회사를 대표해 당사를 아껴주시는 모든 고객분들께 다시 한번 정중히 사과드린다"고 강조했다.

그는 "금융회사는 고객의 신뢰와 애정을 바탕으로 성장한다는 대원칙을 깊이 되새기며 이번 사태를 계기로 '최고의 IT인프라' '최고의 금융서비스'를 갖춘 증권사로 거듭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특히 이번 전산장애로 인해 발생한 피해 등 불편사항에 대해 접수하면 신속히 조치할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정 사장은 "고객센터 및 홈페이지 등을 통해 겪으신 불편사항을 접수해 주시면 성실히 그리고 신속하게 조치하고 끝까지 책임질 것을 약속드린다"며 "다시는 이런 사태가 일어나지 않도록 미연에 방지하고 이번 일을 계기로 당사의 모든 전산 환경을 점검하고 반드시 개선하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마지막으로 "고객의 신뢰를 조속히 회복할 수 있도록 불편을 겪으신 모든 점에 대해 신속하게 대응조치하겠다"며 "다시 한번 깊은 사죄의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89.04상승 17.9618:02 12/09
  • 코스닥 : 719.49상승 6.9718:02 12/09
  • 원달러 : 1301.30하락 16.718:02 12/09
  • 두바이유 : 73.09하락 1.7618:02 12/09
  • 금 : 1810.70상승 9.218:02 12/09
  • [머니S포토] 박소담 '눈에 쏙 들어오는 미모'
  • [머니S포토] 한국 찾은 아바타2
  • [머니S포토] '선생님과 함께 수능 성적 확인'
  • [머니S포토] 영웅 윤제균 "영화, 뮤지컬과의 차이? 설희 새 넘버와 안중근 과거 추가했다"
  • [머니S포토] 박소담 '눈에 쏙 들어오는 미모'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