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급 폭우에… 현대차·기아·쌍용차, '피해 차' 수리비 특별 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내 주요 완성차업체가 수해차량 특별정비 서비스를 실시한다. /사진=쌍용차
현대차그룹과 쌍용자동차가 수해를 입은 차 소유주를 대상으로 수리비 할인 등에 나선다.

10일 현대차·기아에 따르면 회사는 전국 직영 서비스센터·블루핸즈(현대차)·오토큐(기아)에 수해로 피해를 입은 차가 입고되면 수리 비용의 최대 절반 할인해준다.

대상은 자차보험 미가입 차주로 한도는 최대 300만원까지다. 현대차는 수해 차 차주가 렌터카를 이용하면 렌터카 비용 50%를 지원한다. 기아는 고객이 수해로 차를 폐차하고 기아 차를 재구매하면 최장 5일 동안 무상으로 렌터카를 제공한다. 법인·영업용·화물 차량은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쌍용차도 지역별로 전국 서비스네트워크에 수해 차량 서비스전담팀을 꾸려 '수해 차량 특별정비 서비스' 캠페인을 실시한다. 기간은 오는 10월31일까지다. 수해 차를 대상으로 특별정비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목적이다. 자차보험 미가입 차량 대상으로 공임 포함 총수리비의 40%를 할인해 준다. 침수피해를 입은 차주가 쌍용차를 재구매하면 20만원 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토레스는 혜택에서 제외된다.


 

권가림
권가림 hidden@mt.co.kr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1.37상승 0.9318:03 12/02
  • 금 : 1815.20상승 55.318:03 12/02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희망 2023 나눔 캠패인, 조흥식 사랑의 열매 회장의 인사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