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 "국익·원칙 따라 中과 협력 모색… 화이부동"

한중 외교장관회담서 "상호존중에 기반 둔 관계" 강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진 외교부 장관. (외교부 제공) 2022.8.9/뉴스1 ⓒ News1 임세영 기자
박진 외교부 장관. (외교부 제공) 2022.8.9/뉴스1 ⓒ News1 임세영 기자


(서울=뉴스1) 노민호 기자 = 박진 외교부 장관이 9일 "국익과 원칙에 따라 중국과의 협력을 모색해가겠다"는 입장을 거듭 밝혔다.

박 장관은 이날 중국 산둥성(山東)성 칭다오(靑島) 소재 지모(?墨)고성 쥔란(君瀾)호텔(나라다 칭다오 호텔)에서 열린 한중 외교장관회담 확대회담을 통해 중국 옛 성현 공자의 어록에 등장하는 '화이부동'(和而不同·남과 사이좋게 지내긴 하나 무턱대고 어울리진 아니함)을 거론하며 이같이 말했다.

박 장관은 이 같은 발언은 '한미동맹 강화·발전' 기조를 내세운 우리 정부가 지난 5월 미국 정부 주도 인도·태평양 경제프레임워크(IPEF)에 창립멤버로 가입한 데 이어, 최근 '반도체 공급망 협력 대화', 이른바 '칩4' 참여를 검토하자 중국 당국이 직·간접적으로 불만을 표시하고 있는 사실을 염두에 둔 것으로 풀이된다.

중국 당국은 미 정부가 역내 동맹·우방국들과 함께 만드는 일련의 협의·협력체가 궁극적으로 자국을 견제하기 위한 것으로 보고 있다.

반면 우리 정부는 IPEF나 '칩4' 관련 논의가 "중국 등 특정 국가를 겨냥한 게 아니다"는 입장을 밝히고 있다. '칩4' 등의 참여 여부 또한 "국익에 따라 판단할 것"이란 게 우리 정부 당국의 설명이다.

박 장관은 또 이날 회담에서 한중 양국이 올해 수교 30주년을 맞은 점을 들어 "오랜 시간을 함께해온 양국은 상호존중에 기반을 두고 공동이익을 추구하는 협력적 한중관계를 만들어가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인류 보편적 가치와 규범에 입각해 한반도와 동북아시아를 넘어 인도·태평양 지역과 세계의 자유·평화·번영을 위해 상생·협력해 나가길 기대한다"고 언급하기도 했다. 중국 당국이 각종 국내외 현안에서 국제사회의 규범이나 공통 인식·가치 등과 동떨어진 행보를 보이곤 하는 상황을 염두에 둔 발언으로 풀이된다.

박진 외교부 장관(왼쪽)과 왕이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외교부 제공) 2022.8.9/뉴스1 ⓒ News1 임세영 기자
박진 외교부 장관(왼쪽)과 왕이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외교부 제공) 2022.8.9/뉴스1 ⓒ News1 임세영 기자


박 장관은 북한의 핵·미사일 개발 및 도발 위협과 관련해선 "지금 한반도 평화·안정이 전례 없는 위협을 받고 있다"며 "북한이 도발 대신 대화를 선택하도록 중국이 '건설적 역할'을 해 달라"고 재차 당부했다.

박 장관은 "우리 정부는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란 일관된 원칙에 기초해 북한의 도발엔 단호히 대응하되 대화의 문을 항상 열어둘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박 장관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세계적 대유행과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무력침공 상황 등으로 "국제질서를 위협하는 불안정성이 심화되고 있다"며 "그간 밀접하게 경제 관계를 발전시켜온 한중 양국은 새로운 도전들을 함께 극복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구체적으로 △자유무역협정(FTA) 서비스 투자협상 타결과 △디지털경제동반자협정 가입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의 관세 및 원산지 이점 활용, 그리고 △공급망의 안정적 관리 등을 한중 양국이 협력해야 할 분야들로 꼽았다.

박 장관은 또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의 방한을 기대한다며 "아울러 연내 왕 위원도 한국을 방문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그러자 왕 위원이 "짜장면을 먹으러 (한국에) 가겠다"고 말해 좌중에 웃음이 번지기도 했다.

박 장관은 "(왕 위원이) 한국을 방문하면 나와 같이 북한산 등산도 하고 제일 맛있는 짜장면을 같이 먹으면 좋겠다"고 화답했다.

박 장관과 왕 위원의 대면 협의는 지난달 7일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열린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를 계기로 열린 한중 외교장관회담 이후 이번이 두 번째다.



 

  • 0%
  • 0%
  • 코스피 : 2155.49하락 15.4418:03 09/30
  • 코스닥 : 672.65하락 2.4218:03 09/30
  • 원달러 : 1430.20하락 8.718:03 09/30
  • 두바이유 : 89.51상승 2.1818:03 09/30
  • 금 : 1672.00상승 3.418:03 09/30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