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환율전망] CPI 앞두고 보합권서 등락… 2원 상승 출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원/달러 환율은 미국의 소비자물가지수(CPI) 발표를 앞두고 관망세가 이어질 전망이다.

키움증권은 10일 미국 뉴욕 차액결제선물환(NDF) 1개월물이 전거래일 보다 2원 상승한 1307.19원에 출발할 것으로 예상했다.

김유미 키움증권 연구원은 "달러화는 이번주 발표될 미국의 7월 소비자물가지수 발표를 앞두고 시장 내 피크아웃 기대를 뒷받침할지 두고 관망세가 지속되고 있다"며 "미국 국채금리의 상승과 뉴욕증시 하락 등 달러의 상승요인에도 불구하고 물가 지표를 앞둔 경계감이 이어지면서 특별한 방향성을 보이지 않았다"고 분석했다.

김 연구원은 "엔화는 미국 국채금리 상승에 따라 미일 금리차 확대되며 약보합권에서 등락했다"며 "원/달러 환율은 미국 물가지표 발표를 앞둔 만큼 특별히 방향성을 설정하기보다 약보합권 내 등락을 보일 전망"이라고 설명했다.


 

조승예
조승예 csysy24@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증권팀 조승예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15.22상승 5.8418:03 10/05
  • 코스닥 : 685.34하락 11.4518:03 10/05
  • 원달러 : 1410.10하락 16.418:03 10/05
  • 두바이유 : 88.82상승 0.5418:03 10/05
  • 금 : 1720.80하락 9.718:03 10/05
  • [머니S포토] 양조위 '부산 팬들을 향한 손인사'(BIFF)
  • [머니S포토] 조계종 총무원장 취임법회 참석한 與·野 인사
  • [머니S포토] 대화 나누는 금감원 이복현·저축은행 오화경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 [머니S포토] 양조위 '부산 팬들을 향한 손인사'(BIFF)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