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전기차의 섬' 제주서 이동충전차량 굴린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화재가 제주도에서 전기차 이동식 충전차량서비스를 시범운영한다.사진은 삼성화재 강남 사옥./사진=삼성화재

삼성화재가 이달 중순부터 제주도에서 '전기차 이동충전서비스'를 시범 운영한다.

10일 삼성화재에 따르면 전기차 이동충전서비스는 고객이 직접 충전소에 갈 필요 없이 원하는 시간, 장소를 선택하면 삼성화재 충전서비스 차량이 직접 방문한다. 이후 비대면으로 전기차를 충전하는 온디멘드 서비스다.

삼성화재는 이달부터 내년 7월까지 1년 동안 시범서비스를 운영할 예정이다. 서비스 대상은 제주시에 거주하는 삼성화재 자동차보험 가입 고객 중 테슬라 모델3 및 모델Y 차량 가입 고객이다. 서비스 안정화 이후 대상을 점차 확대할 계획이다.

해당 서비스는 티비유의 '일렉배리' 앱을 통해 삼성화재에서 별도 제공한 등록코드를 입력하면 무료로 신청이 가능하다.

서비스 1회당 20kWh를 충전하여 100㎞이상 주행이 가능하다. 월 최대 4회까지 무상으로 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다.

개인정보 제공에 동의한 고객들은 배터리 충전상태를 모니터링 해 필요 시 방문충전해주는 비대면 자동충전 서비스도 받을 수 있다.

이동식 충전차량에는 국내 최초로 이동식 충전서비스 실증을 통해 기술력과 안전성이 검증된 에바(EVAR)의 충전장비를 탑재했다.

삼성화재는 티비유와 공동으로 전기차 이동충전서비스에 대한 규제샌드박스 실증특례를 신청할 예정이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전기차 고객들이 충전으로 인한 불편함을 느끼지 않도록 하는 것이 목표"이며 "앞으로도 친환경 자동차 보급 확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관련 상품서비스를 꾸준히 개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전민준
전민준 minjun84@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23.86상승 2.9215:30 09/27
  • 코스닥 : 698.11상승 5.7415:30 09/27
  • 원달러 : 1421.50하락 9.815:30 09/27
  • 두바이유 : 84.89하락 3.9315:30 09/27
  • 금 : 1633.40하락 22.215:30 09/27
  • [머니S포토] 헌재 검수완박 위헌여부 공개변론 참석한 野 박범계·김남국
  • [머니S포토] 볼보자동차코리아, '신형 S60·V60 크로스컨트리' 출시
  • [머니S포토] 금융당국 '중기·소상공인 대출 만기 3년 연장' 지원
  • [머니S포토] 산은, 대우조선 2조에 한화로 매각
  • [머니S포토] 헌재 검수완박 위헌여부 공개변론 참석한 野 박범계·김남국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