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카드, 집중호우 피해고객 지원… 결제대금 6개월 청구 유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롯데카드
롯데카드는 수도권과 일부 지역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고객을 대상으로 특별 금융지원을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롯데카드는 피해 지역 행정관청이 발급한 '피해사실확인서'를 제출한 고객을 대상으로 신용카드 결제대금을 최대 6개월간 청구 유예해준다.

이와 함께 집중호우 피해 고객이 연체 중이면 피해사실 확인 시점부터 6개월간 채권추심을 중지하고 분할상환 및 연체료 감면을 지원한다.

아울러 집중호우 피해 발생일 이후부터 9월 말까지 카드론(장기카드대출), 현금서비스(단기카드대출) 등을 이용할 경우 이자를 최대 30% 감면해준다.

한편 신한·KB국민·현대·하나·우리·비씨카드 등도 긴급지원에 나선 상황이다. 각 카드사들은 집중호우 피해 고객에 대해 신용카드 결제대금을 6개월 후에 상환하도록 하는 청구유예와 분할상환 등의 지원책을 펼친다. 아울러 카드론·현금서비스 수수료를 할인해 고객의 이자 부담을 줄였다.


 

강한빛
강한빛 onelight92@mt.co.kr

머니S 강한빛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09.38상승 53.8918:03 10/04
  • 코스닥 : 696.79상승 24.1418:03 10/04
  • 원달러 : 1426.50하락 3.718:03 10/04
  • 두바이유 : 88.28하락 1.2318:03 10/04
  • 금 : 1702.00상승 3018:03 10/04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 [머니S포토] 놀이터에 접목된 공공디자인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