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 내부거래 '경영공시 위반' 과태료 3600만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하나금융지주
하나금융지주가 경영공시 의무 위반으로 과태료 3600만원을 부과받았다.

10일 금융감독원의 제재 내용 공개안에 따르면 금감원은 최근 하나금융지주에 대한 검사에서 자회사 간 내부 거래 등 경영공시 의무 위반사항을 적발해 과태료와 더불어 해당 직원 2명에게 퇴직자 위법 및 부당 사항을 통보했다.

하나금융은 금융지주사의 경우 예금자 및 투자자 보호를 위해 자회사 등 상호간 신용 공여 등 금융거래 내역을 매 결산일로부터 3개월 이내에 공시해야 하는 규정을 어겼다.

하나금융은 2017년도와 2018년도, 2019년도 경영 공시에서 자회사 등 상호간 신용 공여 등 총 382억원의 금융거래 내역을 공시하지 않았고 이번 금감원 검사에서 드러났다.

아울러 금감원은 하나금융에 경영승계 후보군 육성 프로그램 운영의 실효성 제고 등을 지적하며 경영유의 사항 20건을 통보했다. 내부 통제 관련해 성과 보상 체계의 합리성 제고와 내부통제 기준 준수 여부에 대한 점검 강화도 요구했다.

이밖에 금감원은 하나금융에 자회사 등에 대한 검사 관련 규정 체계와 사업 부문제에 대한 내부 통제 기준 등에 대한 개선 사항도 9건을 통보했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54.90하락 35.109:09 09/26
  • 코스닥 : 714.82하락 14.5409:09 09/26
  • 원달러 : 1420.20상승 10.909:09 09/26
  • 두바이유 : 88.82하락 2.3909:09 09/26
  • 금 : 1655.60하락 25.509:09 09/26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우루스 퍼포만테 국내 출시… '가격은 3억원대'
  • [머니S포토] 스토킹 집착형 범죄 관련 발언하는 한덕수 총리
  • [머니S포토] 추경호 부총리 "공공기관 韓 경제의 핵심주체"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입장하는 한덕수 총리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우루스 퍼포만테 국내 출시… '가격은 3억원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