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 원리금 줄어든다" 카카오뱅크, 주담대 최장 만기 45년으로 확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카카오뱅크
카카오뱅크는 오는 17일부터 혼합형(5년 고정금리 이후 변동금리로 전환)·변동형 주택담보대출의 최장 만기를 45년으로 늘린다고 10일 밝혔다.

카카오뱅크는 지난 2월 챗봇의 대화형 인터페이스를 적용해 서류 제출, 대출 심사, 실행까지 가능한 모바일 주택담보대출을 내놓은 바 있다.

카카오뱅크의 주택담보대출 상품의 최장 대출기간은 변동형의 경우 5년, 혼합형은 35년이었지만 모두 45년으로 확대되는 셈이다. 이에 따라 카카오뱅크에서 주담대를 받을 경우 변동형·혼합형 모두 15년, 25년, 35년, 45년 중 만기를 선택할 수 있다.

분할상환 주택담보대출 상품의 만기가 길어지면 매달 부담하는 원리금 상환액이 줄어들고, DSR(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이 낮아져 대출한도 증액 효과도 생긴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금리상승기 고객의 상환 부담 경감을 위해 최장 만기를 늘렸다"며 "특히 고객의 원리금 상환액 부담을 낮출뿐만 아니라 대출 한도가 확대되는 효과가 있다"고 말했다.

카카오뱅크는 최장 만기 45년 상품 출시에 이어 대상 지역도 넓힘으로써 주택담보대출 성장을 가속화한다는 계획이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생활에 꼭 필요한 금융지식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34.16하락 3.715:22 10/07
  • 코스닥 : 699.27하락 6.7415:22 10/07
  • 원달러 : 1413.00상승 10.615:22 10/07
  • 두바이유 : 93.31상승 2.0915:22 10/07
  • 금 : 1720.80보합 015:22 10/07
  • [머니S포토] 안경 고쳐쓰는 이기식 병무청장
  • [머니S포토] 농협 이성희 "수확기 대비, 벼 매입자금 2조 1000억 투입"
  • [머니S포토] 경찰청 윤희근 "법질서, 공동체 건강 유지하는 근간"
  • [머니S포토] 김현숙 장관 "여성가족부 폐지되도 기능 강화할 수 있다"
  • [머니S포토] 안경 고쳐쓰는 이기식 병무청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