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소미, 직각 어깨+한줌 허리… 바비인형의 환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전소미가 바비인형의 자태를 뽐냈다. /사진=전소미 인스타그램
가수 전소미가 여리여리한 몸매를 과시했다.

전소미는 지난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전소미는 등이 훤히 보이는 브라톱과 핫팬츠를 입고 근황을 전했다. 순백의 옷을 입고 군살 없이 늘씬한 몸매를 자랑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작은 얼굴에 청량한 미소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2001년생으로 만 21세인 전소미는 2016년 아이오아이(I.O.I) 멤버로 데뷔했으며, 2019년부터는 솔로 가수로 활동 중이다. 지난해 10월 정규 1집 'XOXO'를 발매한 후로는 음반 활동이 없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9.29하락 54.5718:03 09/28
  • 코스닥 : 673.87하락 24.2418:03 09/28
  • 원달러 : 1439.90상승 18.418:03 09/28
  • 두바이유 : 84.66상승 0.4118:03 09/28
  • 금 : 1670.00상승 33.818:03 09/28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볼보 전기 굴착기 'ECR25'
  • [머니S포토] 메타버스 체험하는 김주현 금융위원장
  • [머니S포토] 국힘 당헌 효력정지 가처분 심문 출석한 '이준석'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