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침수·파손 차량 무상점검 서비스… 신차 구매 시 혜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BMW가 침수·파손 차량 무상점검 서비스를 9월말까지 진행한다. 사진은 지난 8일 내린 폭우로 침수 피해를 입은 BMW 차가 서울 강남의 한 도로 옆 인도에 방치된 모습. /사진=장동규 기자
BMW 그룹 코리아가 지난 8~9일 기록적인 폭우로 침수 및 파손 피해를 입은 차량에 대해 '특별 케어 서비스'를 실시한다.

10일 BMW코리아에 따르면 이번 특별 케어 서비스는 9월 말까지 전국 공식서비스센터 BMW·미니(MINI)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수해로 인한 침수 피해가 발생한 차량에 한해 침수 부위 무상 점검을 실시하고 보험 적용 범위를 초과하는 수리비 또는 자기부담금(면책금)을 지원하는 등 파격적인 고객 지원 정책을 펼친다. 수리 기간 동안 고객 불편을 최소화하도록 대차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BMW 코리아는 딜러사와 협조해 차량 수리 기간 중 대차 서비스 제공 및 수리 완료 뒤 고객의 집까지 차량을 배송해 주는 딜리버리 서비스까지 제공한다.

BMW 부품물류센터에서는 침수 차량 수리를 위한 부품을 전국 서비스센터로 추가 배송해 신속한 공급을 진행할 계획이다.

보험사 전손 처리 고객들을 대상으로도 특별 트레이드 인 프로그램을 적용해 신차 구매 시 혜택을 준다. BMW 파이낸셜 서비스 고객의 경우 중도해지 수수료도 면제받을 수 있다.

한상윤 BMW 코리아 대표는 "이번 집중 호우로 피해를 입은 고객들이 불편함 없이 신속하게 점검 및 수리를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며 "고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피해를 입은 고객을 위한 지원 정책을 더욱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29.63하락 4.711:09 12/05
  • 코스닥 : 735.42상승 2.4711:09 12/05
  • 원달러 : 1294.60하락 5.311:09 12/05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1:09 12/05
  • 금 : 1809.60하락 5.611:09 12/05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