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2Q 매출 1934억 역대 최대… 영업이익은 전년보다 66%↓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컴투스가 대표작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 등의 호실적으로 올해 2분기 역대 분기 최대 매출을 달성했지만 영업이익은 전년보다 급감했다. /사진제공=컴투스
컴투스가 올해 2분기 분기 기준 역대 최대 매출을 기록했지만 외주 용역비 등 비용 증가로 영업이익은 전년보다 65.6% 줄었다.

컴투스는 2분기 매출 1934억원, 영업이익 38억원을 기록했다고 11일 밝혔다. 매출은 전년보다 26.5% 성장했고 영업이익은 65.6% 감소했다. 미디어 콘텐츠 자회사 실적이 2분기에 첫 반영되며 외주 용역비(487억원)가 전년보다 2719.8% 증가한 탓이다. 인건비도 50.5% 늘었다.

출시 8주년을 맞은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가 지난 4월 일 최대 매출 기록을 갈아치웠다. 신작 '컴투스프로야구V22'와 기존 게임 '컴투스프로야구2022' 및 'MLB 9이닝스22' 등의 선전으로 2분기 야구게임 라인업 매출은 전년보다 28% 성장했다. 회사는 올해 글로벌 매출 1억달러를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위지윅스튜디오 및 마이뮤직테이스트 등 주요 계열사의 실적 반영으로 미디어 콘텐츠 분야 매출은 577억원을 기록했다.

컴투스는 오는 16일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을 국내에 출시한다. 오는 11월에는 세계 시장에 선보일 예정이다. 아시아 지역은 물론 북미·유럽 등 서구권에서 성공하는 MMORPG(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로 만든다는 계획이다. 컴투스 그룹의 블록체인 메인넷 'XPLA'도 오는 19일 본격 가동된다. 게임 등 디지털 미디어 콘텐츠에 특화된 글로벌 Web3 메인넷으로 육성할 예정이다.

합작회사로 출범한 컴투버스는 다양한 분야 파트너와 제휴를 맺으며 '올인원 메타버스 플랫폼' 구축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400억원 규모 투자 유치를 추진해 사업확장 기틀을 마련한다. 올해 하반기 메타버스 오피스를 시작으로 커뮤니티, 컨벤션 센터, 파트너 서비스, 일반 유저 대상 개방형 서비스 등으로 사업을 확대할 예정이다.

컴투스 관계자는 "컴투스는 지금까지 구축한 밸류체인을 기반으로 K-드라마, K-팝 등 다양한 미디어 영역과의 시너지를 극대화하며 'K-콘텐츠 투 글로벌' 리더십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며 "메타버스 플랫폼 컴투버스, 블록체인 메인넷 XPLA를 통해 미래 디지털 패러다임의 선두 주자로 발돋움할 것"이라고 밝혔다.


 

양진원
양진원 newsmans12@mt.co.kr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93상승 1.6418:03 09/29
  • 코스닥 : 675.07상승 1.218:03 09/29
  • 원달러 : 1438.90하락 118:03 09/29
  • 두바이유 : 84.66상승 0.4118:03 09/29
  • 금 : 1670.00상승 33.818:03 09/29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 [머니S포토] 정부 "엘다바 수주 韓 세계 원전 삼아 추가 수주에 총력"
  • [머니S포토] 호프만 작가 "러버덕, 어려운 사람들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 공유하길"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