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위즈, 올해 2분기 영업이익 59억… 전년보다 13% 증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네오위즈가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지난해보다 13% 성장한 59억원을 기록했다고 11일 전했다. 사진제공=네오위즈
네오위즈는 연결 기준 올해 2분기 매출 703억원, 영업이익 59억원을 기록했다고 11일 밝혔다. 매출과 영업이익은 지난해보다 각각 19%, 13% 증가했다.

모바일 게임 부문 매출액은 339억원으로 전년보다 10% 성장했다. 웹보드 게임의 계절적 비수기 영향과 함께 기존 게임들의 매출 감소로 전 분기(1분기)보다 감소했지만 지난 7월 선보인 브라운더스트 앤 퍼즐이 성과를 보이고 있고 웹보드 게임 역시 규제 완화에 따른 실적 개선이 예상된다.

PC·콘솔 게임 부문 매출액은 전년보다 9% 증가한 294억원이다. 하반기 스팀 플랫폼에 '아바 글로벌' 출시를 시작으로 인디게임 '아카'와 '산나비'가 정식 버전을 선보인다.

기타 매출은 지난 1분기부터 자회사 티앤케이 팩토리의 모바일 광고 매출이 반영돼 전 분기와 유사한 70억원을 기록했다.

네오위즈는 하반기 신작 개발에 주력한다. 글로벌 지식재산권(IP)으로 자리 잡은 '고양이와 스프'는 캐주얼 시뮬레이션 게임, 소셜네트워크게임(SNG), 퍼즐 게임 등 총 3종의 차기작을 확정해 내년 상반기 출시를 목표로 개발하고 있다. 역할수행게임(RPG) '브라운더스트 스토리', '마스터 오브 나이츠'도 3, 4분기에 공개할 계획이다.

세계 시장에서 주목받고 있는 대형 신작 'P의 거짓' 역시 신규 시네마틱 영상과 게임 플레이 영상 공개를 시작으로 게임쇼에서 데모 시연 등 이용자들과의 접점을 늘리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나갈 예정이다.

블록체인 사업에도 박차를 가한다. 네오위즈는 지난 9일 자체 웹 3.0 블록체인 게임 플랫폼 '인텔라 X'를 공식 발표했다. 인텔라 X는 폴리곤 네트워크에 구축되며 연내 오픈할 계획이다. 소셜카지노 게임 '하우스 오브 포커'와 '하우스 오브 슬롯'을 시작으로 고양이와 스프 IP 기반 게임 2종, '아바', '크립토 골프 임팩트', '브레이브 나인' 등 총 7개 게임을 순차적으로 소개한다.


 

양진원
양진원 newsmans12@mt.co.kr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3.39상승 25.1218:01 11/29
  • 코스닥 : 727.54상승 9.6418:01 11/29
  • 원달러 : 1326.60하락 13.618:01 11/29
  • 두바이유 : 76.68하락 4.418:01 11/29
  • 금 : 1740.30하락 13.718:01 11/29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 [머니S포토] 주유소 곳곳 유류 품절... 바닥난 '휘발유'
  • [머니S포토] 화물연대 운송 거부 지속에 결국 칼빼든 정부
  • [머니S포토] 김기록 대표 '코리아센터 합병과 전략 발표'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