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의금도 못 받았다"…이경규 도대체 얼마나 날린 거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송인 이경규가 모바일 메신저 송금 기능을 몰라서 딸 결혼식 축의금을 받지 못한 일화를 밝혔다. /사진=JTBC '오늘부터 잇(IT)생' 방송화면 캡처
방송인 이경규가 딸 결혼식 축의금을 받지 못한 일화를 밝혔다.

지난 10일 첫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오늘부터 잇(IT)생'에서는 급변하는 첨단 문명을 거부한 채 '아날로그 감성'으로 살아가는 이들이 IT 기술 적응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이경규는 "IT 기술 사용을 잘하지 못하고, 안 하는 편"이라며 '디지털 신생아'로 출연했다. 그는 스케줄도 직접 손으로 적었으며 이메일과 스마트폰 이용에도 미숙한 모습을 보였다. 특히 이경규는 메신저 애플리케이션도 이용하지 못했다.

이경규는 "인터넷 뱅킹을 불안해서 어떻게 믿냐"며 "송금할 때마다 직접 은행에 간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모바일로 들어온 축의금을 받지 못한 사연을 고백했다. 그는 "딸이 결혼할 때 못 온 사람이 있었다. 축의금을 보낸다고 (휴대폰으로) 뭐가 날아왔더라. '나 모르니까 안 내도 된다'고 말했는데 기간 내에 돈을 받지 않아서 환불됐다. 딸한테 얘기할 수도 없고"라며 한숨을 내쉬었다.

이경규는 "은행이 없어진다고 들었다. 그 전에 빨리 IT 기술을 배워야겠다"고 다짐했다.


 

서진주
서진주 jinju316@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23.86상승 2.9215:30 09/27
  • 코스닥 : 698.11상승 5.7415:30 09/27
  • 원달러 : 1421.50하락 9.815:30 09/27
  • 두바이유 : 84.89하락 3.9315:30 09/27
  • 금 : 1633.40하락 22.215:30 09/27
  • [머니S포토] 헌재 검수완박 위헌여부 공개변론 참석한 野 박범계·김남국
  • [머니S포토] 볼보자동차코리아, '신형 S60·V60 크로스컨트리' 출시
  • [머니S포토] 금융당국 '중기·소상공인 대출 만기 3년 연장' 지원
  • [머니S포토] 산은, 대우조선 2조에 한화로 매각
  • [머니S포토] 헌재 검수완박 위헌여부 공개변론 참석한 野 박범계·김남국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