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수해 복구' 지시에… 대통령실 "추경 필요하진 않을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석열 대통령이 중부지방 집중호우에 따른 피해 복구와 피해 보상, 이재민 지원 등을 지시한 가운데 대통령실은 추경할 필요는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은 이날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 브리핑룸에서 브리핑하는 최상목 경제수석. /사진=뉴스1
윤석열 대통령이 중부지방 집중호우에 따른 피해 복구와 피해 보상, 이재민에 재정·세제·금융 등을 지원하라고 지시했다. 이와 관련 대통령실은 "추경이 필요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최상목 경제수석은 11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브리핑을 통해 "정부는 호우 상황이 종료되는 즉시 피해조사를 실시해 특별 재난지역 요건이 충족될 경우 선제적으로 선포하겠다"며 "추석 이전에 피해 보상과 복구하는 것을 목표로 재정·세제·금융 등을 총망라해 신속하고 충분하게 지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호우 피해 복구와 피해 보상을 위한 재원은 충분한가' '추경이 필요하다고 보나' 등의 질문에는 "호우 상황이 종료되고 정확한 조사가 선행돼야겠지만 예산이 2500억원 편성됐고 재해 예비비도 있어 추경까지 필요한 상황은 아닌 것으로 본다"고 답했다. 이어 "이재민 구호 등 피해 복구 예산이 각 지자체와 국비에 꽤 반영됐다"며 "지금 상황에선 재원 문제는 없을 것으로 이해한다"고 덧붙였다.

최 수석은 미국의 7월 소비자 물가 상승 둔화와 관련해선 "높은 수준이지만 6월(9.1%)보다 낮아졌기 때문에 주가가 상승하고 달러 가치는 하락하는 모습을 보이는데 결국 인플레이션 정점에 대한 기대감이 어느 정도 형성됐다고 볼 수 있다"고 분석했다.

국내 '7월 고용동향'에서 취업자 수가 증가한 것에 대해 최 수석은 "민간부문 일자리가 늘어나는 등 개선세가 뚜렷해지는 모습"이라며 "늘어난 일자리의 76%가 민간 일자리로 소비회복세에 힘입은 결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박정경
박정경 p980818@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박정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4.06하락 16.8715:22 09/30
  • 코스닥 : 672.77하락 2.315:22 09/30
  • 원달러 : 1431.80하락 7.115:22 09/30
  • 두바이유 : 87.33상승 2.6715:22 09/30
  • 금 : 1668.60하락 1.415:22 09/30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 [머니S포토] 정부 "엘다바 수주 韓 세계 원전 삼아 추가 수주에 총력"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