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스 앞바다서 난민선 침몰…50여명 실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리스 앞 해역에서 80여 명의 난민이 타고 있던 배가 난파해 그리스 정부가 구조에 나섰지만 진척을 내지 못 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은 본 기사 내용과 무관. /사진=로이터
폭풍우로 인한 강풍으로 그리스 앞바다에서 난민선이 난파했다. 그리스 해군과 공군, 해경이 현지에 파견돼 구조에 돌입했으나 50여 명이 실종 상태다.

가디언에 따르면 지난 10일(이하 현지시각) 튀르키예(터키) 안탈리아에서 이탈리아로 향하던 난민선이 그리스령 로도스섬에서 남쪽으로 약 70㎞ 떨어진 에게해 공해상에서 침몰했다. 이날 배에는 약 80명이 타고 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그리스 당국은 "(현지) 오전 5시쯤 29명을 구조했다. 이들에 따르면 배에는 80여 명이 타고 있었다"며 "50여 명은 여전히 실종 상태"라고 발표했다. 그러면서 "오후 늦은 시각까지 구조 작업을 진행했지만 진척을 내지 못 했다"며 "시속 약 48㎞ 강풍이 불어 구조 작업에 심각한 지장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이로 인해 그리스 영토에서 망명 신청자들을 강제 추방한 키리아코스 미초타키스 그리스 총리 정부에 거센 비난이 쏟아졌다.

튀르키예에 거주하는 시리아 난민은 약 370만 명으로 추정된다. 가디언은 그리스를 향하는 난민수가 줄었을지는 몰라도 이번 난민선 침몰 사고는 중동과 아시아, 아프리카에서 전쟁과 빈곤으로 서방 피난처를 찾기 위해 목숨을 거는 난민들의 처지를 상기시킨다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2209.38상승 53.8923:59 10/04
  • 코스닥 : 696.79상승 24.1423:59 10/04
  • 원달러 : 1426.50하락 3.723:59 10/04
  • 두바이유 : 88.82상승 0.5423:59 10/04
  • 금 : 1730.50상승 28.523:59 10/04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 [머니S포토] 놀이터에 접목된 공공디자인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