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중부지방 폭우 피해 복구 성금 '20억원' 기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G가 중부지방 폭우 피해 복구를 위해 성금을 기탁했다. 사진은 LG전자가 서울남부초등학교에 마련한 임시서비스 거점 모습. /사진=LG 제공
LG가 기록적인 집중호우로 피해입은 서울, 경기도 등의 주민을 돕기 위해 성금을 기탁했다. 성금은 수해 지역 복구와 이재민을 지원하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LG는 100년 만의 기록적인 폭우로 발생한 피해를 복구하기 위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성금 20억원을 기탁했다고 11일 밝혔다.

계열사별로는 침수 가전 무상 수리, 무선 통신 서비스 지원 등 긴급 구호에 나서고 있다.

LG전자는 폭우 피해가 심각한 서울 관악구 신림동에 서비스 거점을 마련, 무상 수리 서비스 활동을 진행한다. 강남구 개포동 구룡마을 임시대피소에 공기청정기와 에어로타워를 각각 10대씩 지원하기도 한다.

LG유플러스는 구룡마을 주민 50여명이 대피하고 있는 구룡중학교 강당에 휴대폰 무료 충전 및 와이파이 서비스 등을 제공했다. 서울 마곡 사옥 관제실을 비롯한 네트워크 관제 인력을 24시간 운영 중이다.

LG 관계자는 "이번 집중호우로 생활 터전을 잃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재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피해를 조속히 복구하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한다"고 밝혔다.


 

김동욱
김동욱 ase846@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 1부 재계팀 김동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45.74하락 44.2609:17 09/26
  • 코스닥 : 711.35하락 18.0109:17 09/26
  • 원달러 : 1423.10상승 13.809:17 09/26
  • 두바이유 : 88.82하락 2.3909:17 09/26
  • 금 : 1655.60하락 25.509:17 09/26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우루스 퍼포만테 국내 출시… '가격은 3억원대'
  • [머니S포토] 스토킹 집착형 범죄 관련 발언하는 한덕수 총리
  • [머니S포토] 추경호 부총리 "공공기관 韓 경제의 핵심주체"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입장하는 한덕수 총리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우루스 퍼포만테 국내 출시… '가격은 3억원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