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구 맨홀에 빠진 남매…누나도 숨진 채 발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8일부터 내린 기록적인 폭우로 서울 서초구 한 아파트 인근에서 맨홀로 빨려 들어가 실종됐던 남매가 모두 숨진 채 발견됐다. 사진은 지난 10일 서울 서초구 진흥아파트 사거리 일대에서 배수와 수해 복구 작업이 한창인 모습. /사진=뉴스1
지난 8일부터 이틀 동안 수도권 지역에 기록적인 폭우로 실종됐던 서초구 남매가 모두 발견됐다.

12일 소방당국과 경찰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27분쯤 반포 수난구조대는 서울 동작구 동작역 인근 반포천에서 실종자 50대 여성 A씨를 발견했다. 사고 발생 지점에서 직선거리로 약 4.6㎞ 떨어진 지점이다. 숨진 A씨를 발견한 것은 사고 발생 후 수색 작업을 벌인 지 사흘 만이다.

숨진 여성은 폭우가 쏟아진 당시 지인과 만난 후 귀가하다 서초동 한 도로의 맨홀 안으로 40대 남동생 B씨와 함께 휩쓸려 들어간 것으로 파악됐다. 이들은 쏟아진 빗물로 배수관이 역류해 맨홀 뚜껑이 튀어올라 이들은 맨홀 안으로 빨려 들어갔다.

소방 당국은 수중 로봇을 투입하는 등 맨홀 내부 등을 수색하는 데 총력을 기울였다. 이에 지난 10일 서초구 서초동 한 아파트 버스정류장 인근 맨홀에서 숨진 남동생 B씨를 먼저 발견했다. 이어 누나인 A씨도 지난 11일 밤 숨진 채 발견됐다.

이번 폭우 인명피해는 12일 오전 현재 사망 13명, 실종 6명으로 집계됐다.




 

  • 0%
  • 0%
  • 코스피 : 2169.29하락 54.5718:03 09/28
  • 코스닥 : 673.87하락 24.2418:03 09/28
  • 원달러 : 1439.90상승 18.418:03 09/28
  • 두바이유 : 84.25하락 0.6418:03 09/28
  • 금 : 1670.00상승 33.818:03 09/28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볼보 전기 굴착기 'ECR25'
  • [머니S포토] 메타버스 체험하는 김주현 금융위원장
  • [머니S포토] 국힘 당헌 효력정지 가처분 심문 출석한 '이준석'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