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건강 고위험군 재택치료 자체관리 추진

보건소, 모니터링 통해 건강상태 확인, 진료센터 등 이용방법 절차 안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재택치료체계 개편에 따라 부산시는 건강 고위험군 관리방안을 마련해, 시민들이 안전하게 재택치료를 받을 수 있는 여건을 마련했다고 12일 밝혔다. /사진=부산시
부산에 거주하는 고령층 1인가구, 기저질환자, 면역저하자 등은 코로나19 재택치료체계 개편에도 재택치료 시 여전히 건강모니터링을 받을 수 있다.

부산시는 재택치료체계 개편에 따라 자체적으로 '건강 고위험군 재택치료 관리방안'을 마련하고, 16개 구·군과 함께 자체 관리 추진에 들어간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관리방안은 지난 1일 재택치료체계 개편으로 코로나19 확진자 집중·일반관리군 구분이 폐지됨에 따라, 집중관리군 건강모니터링 미실시 등으로 인한 의료 사각지대 발생을 예방하고자 마련된 것.

그동안 시는 코로나19 확진자 중 60대 이상과 면역저하자를 집중관리군으로 지정해 8월 1일 0시 기준 누계 175,166명(전체 재택치료자의 약 15.5%)을 관리하고 있었으며, 집중관리 의료기관에서는 이들을 대상으로 건강모니터링을 실시해왔다.

현재는 폐지된 집중관리군 대신 '건강 고위험군 재택치료 관리방안'에 따라 고령층 1인가구, 기저질환자, 면역저하자 등을 재택치료 '건강 고위험군'으로 자체 선정해 8월 12일 0시 현재 2,747명을 관리하고 있다.

각 구·군 보건소는 선정된 건강 고위험군에 대해 건강모니터링을 실시하며, 이를 통해 확진자 건강상태 확인, 의료진 상담 필요시 호흡기환자 진료센터 및 의료상담센터 이용 방법과 입원 절차 등을 안내하고 있다.

또, 건강 고위험군 대상자가 누락되지 않도록 방문보건사업과 1인가구 사례관리사업(정신건강복지센터) 등을 연계한 관리체계도 구축하고 있다.

이와 함께, 시는 야간 및 주말 응급 상황 발생에 대비한 응급핫라인을 재정비해 유관기관과 상시 협력체계를 공고히 하는 한편, 건강 고위험군에 대한 효율적 관리를 위해 긴급돌봄 지원사업, 독거노인 안부확인 사업 등을 시행하고 있는 사회복지부서와 협의하는 등 시민들이 안심하고 재택치료 받을 수 있는 여건 조성에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조봉수 부산시 시민건강국장은 "시와 구·군 보건소가 함께 재택치료체계 개편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건강 고위험군 보호를 위한 내실 있는 관리방안을 지속적으로 마련해 코로나19 재택치료에 공백이 생기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부산=이채열
부산=이채열 oxon99@mt.co.kr  |  facebook

안녕하세요, 부산경남지역에서 근무하고 있습니다. 작은 것이라도 바라보고, 작은 소리에도 귀 기울이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03.71상승 48.2211:38 10/04
  • 코스닥 : 689.33상승 16.6811:38 10/04
  • 원달러 : 1434.30상승 4.111:38 10/04
  • 두바이유 : 88.28하락 1.2311:38 10/04
  • 금 : 1702.00상승 3011:38 10/04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