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전 세계에서 팔리는 전기차 10대 중 6대는 중국에서 산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20 베이징 국제자동차박람회에 전시된 BYD 전기차. /사진=로이터
지난달 중국의 전기자동차 판매대수가 59만대를 돌파했다. 올해 중국 전기차 시장의 글로벌 비중은 약 59%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12일 중국 자동차공업협회에 따르면 지난달 자동차 판매대수는 전년 동기 대비 29.7% 증가한 242만대를 기록했다.

전기차 판매대수는 전년 동기 대비 120% 증가한 59만3000대다. 전체 판매량에서 전기차 판매량이 차지하는 비율은 24.5%다. 올 1~7월 누적 전기차 판매대수는 319만4000대로 전년 동기 대비 120% 증가했다.

중국자동차공업협회는 올해 중국 전기차 판매가 지난해보다 56% 증가한 550만대에 이를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올해 중국 전기차 판매가 전 세계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약 59%에 이를 것으로 관측된다.

중국 최대 전기차업체인 BYD는 올 판매량이 150만대를 넘어설 것으로 예상했다. 공급망이 제대로 가동되면 200만대까지 이를 것으로 보고 있다. BYD는 지난달 15만8957대의 전기차를 판매하며 중국 전체 자동차기업 가운데 승용차 판매 1위를 기록했다.


 

권가림
권가림 hidden@mt.co.kr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37.86상승 22.6418:03 10/06
  • 코스닥 : 706.01상승 20.6718:03 10/06
  • 원달러 : 1402.40하락 7.718:03 10/06
  • 두바이유 : 91.22상승 2.418:03 10/06
  • 금 : 1720.80하락 9.718:03 10/06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2022 국감장 출석한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방통위 한상혁 "방송 공적 책임 높이는 데 최선..."
  • [머니S포토]금융위 김주현 "비금융주력자 이슈, 동일 '은행법' 적용"
  • [머니S포토] 양조위 'K-하트 발사'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2022 국감장 출석한 한동훈 장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