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러 제재 하나마나?…IEA "러 원유생산량 3% 감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제에너지기구(IEA)가 러시아의 석유 생산량이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3% 미만으로 감소하는데 그쳤다고 발표했다. 사진은 푸틴 대통령. /사진=로이터
국제에너지기구(IEA)가 러시아의 석유 생산량이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3% 미만으로 감소하는데 그쳐 서방 국가의 제재가 제한적인 효과를 거두고 있다고 분석했다.

IEA는 지난 11일(이하 현지시각) 보고서를 통해 러시아의 지난달 원유 생산량이 하루 31만배럴 감소했다고 밝혔다. 이는 우크라이나 침공 이전 생산량의 약 3% 규모다.

보고서에 따르면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유럽연합(EU)·미국·일본·한국 등에서 하루 원유 수출량이 220만배럴 감소했지만 인도·중국·튀르키예(터키) 등으로 수출이 늘어나면서 하루 원유 수출량은 58만배럴 감소하는데 그쳤다.

보고서는 러시아가 석유 수출을 통해 지난달 190억달러(약 24조8000억원), 지난 6월에는 210억달러(약 27조4000억원)의 수익을 얻었다고 밝혔다. IEA는 EU의 금수조치로 하루 수출량이 약 석유제품 100만배럴, 원유 130만배럴 감소할 것으로 전망했다.


 

김태욱
김태욱 taewook9703@mt.co.kr

김태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93상승 1.6418:03 09/29
  • 코스닥 : 675.07상승 1.218:03 09/29
  • 원달러 : 1438.90하락 118:03 09/29
  • 두바이유 : 84.66상승 0.4118:03 09/29
  • 금 : 1670.00상승 33.818:03 09/29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 [머니S포토] 정부 "엘다바 수주 韓 세계 원전 삼아 추가 수주에 총력"
  • [머니S포토] 호프만 작가 "러버덕, 어려운 사람들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 공유하길"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