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주하는 '아이폰14'… 애플, 시총 2조7000억달러 돌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글로벌 휴대폰 판매가 부진할 것이라는 전망이 속출하는 가운데 애플이 실적 개선을 이어가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사진=로이터

아이폰14 인기 등에 힘입어 애플이 주식시장에서 무섭게 질주하고 있다.

12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애플은 전거래일보다 2.14% 상승한 172.10 달러를 기록했다. 이로써 애플의 시총은 2조7000억 달러를 돌파한 2조7660억 달러를 기록했다.

전일 블룸버그통신은 회사 소식통을 인용, 애플이 글로벌 경기 둔화에도 올해 2억2000만 대의 아이폰을 생산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이는 지난해 수준과 비슷한 것이다.

시장조사업체 IDC는 올해 전 세계 스마트폰 시장 위축으로 전체 휴대폰 출하량이 전년 대비 3.5% 감소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애플이 시장의 트렌드를 거스르는 것이다.

블룸버그는 또 스마트폰 시장 전망 악화에도 애플이 협력업체에 '아이폰14'를 9000만대 생산해 달라고 주문했다고 전했다. 이는 지난해 나온 '아이폰13'과 동일한 수준이다.

이같은 소식이 전해지자 애플은 이날 2% 이상 상승하며 미국 증시 랠리를 견인했다. 이날 미국증시는 나스닥이 2.09%, 다우가 1.27%, S&P500이 1.73% 각각 급등했다.



 

전민준
전민준 minjun84@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3 12/02
  • 금 : 1809.60하락 5.618:03 12/02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