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꺼풀 수술만 15회에 발목까지"…성형 수술 40회·6500만원 쓴 26세 여성

채널A '푸어라이크'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푸어라이크 갈무리
푸어라이크 갈무리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쌍꺼풀 수술만 15회 진행한 26세 양혜정씨의 사연이 관심을 받고 있다.

지난 12일 방송된 채널A '푸어라이크'에는 40번의 성형 수술 및 시술로 6500만원을 썼다는 양혜정씨가 출연해 공감과 위로를 받았다.

양혜정씨는 "성형 수술을 시작한 이유는 낮은 자존감을 회복하기 위해서였다"고 밝히며 "학창 시절, 또렷한 쌍꺼풀이 유행이었는데 쌍꺼풀 액이나 테이프로 인위적으로 만들다보니 피부가 늘어져 '이럴 바에는 수술을 하자'는 생각이 들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는 "중학교 2학년때 처음으로 쌍꺼풀 수술을 했으며, 현재까지 쌍꺼풀 포함한 눈 수술만 15회를 했다"고 말해 MC진을 놀라게 만들었다.

또 양혜정씨는 "수술만 30회, 시술 포함하면 총 40회 진행했고, 총 비용은 6500만원이다"라고 고백했다.

그는 발목 수술도 했다고 밝히며 "당시 만나던 남자친구가 '다리는 예쁜데 발목이 조금 가늘면 예쁘겠다'고 말해 하게 됐다"고 설명해 또 한번 놀라움을 안겼다.

가수가 꿈이었다는 양혜정 씨는 수준급의 노래 실력을 뽐냈다. MC 이지혜는 "정말 많은 재능을 갖고 있다"며 "노래할 때 표정이 중요한데, 그 부분이 아쉽고 입 부분 근육을 잘 쓰면 더 좋은 소리가 날 수 있으니 더 노력하면 좋은 가수가 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해 양혜정씨를 눈물짖게 만들었다.



 

  • 0%
  • 0%
  • 코스피 : 2169.29하락 54.5718:03 09/28
  • 코스닥 : 673.87하락 24.2418:03 09/28
  • 원달러 : 1439.90상승 18.418:03 09/28
  • 두바이유 : 84.25하락 0.6418:03 09/28
  • 금 : 1670.00상승 33.818:03 09/28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볼보 전기 굴착기 'ECR25'
  • [머니S포토] 메타버스 체험하는 김주현 금융위원장
  • [머니S포토] 국힘 당헌 효력정지 가처분 심문 출석한 '이준석'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