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뭐? 술을 마셔?"… 흉기로 남편 살해하려한 '무서운 아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술을 마시고 귀가한 남편을 살해하려한 50대 여성이 체포됐다. 그래픽은 기사 내용과 관계 없음./그래픽=머니S 강지호 기자

남편이 술을 마시고 귀가했다는 이유로 다투다 흉기로 찔러 살해하려던 아내가 경찰에 붙잡혔다.

13일 뉴스1 취재에 따르면 서울 은평경찰서는 살인미수 혐의로 50대 A씨를 현행범 체포했다.

A씨는 전날(12일) 오후 11시40분쯤 은평구 갈현동 소재 주거지에서 50대 남편 B씨가 술을 마시고 집에 왔다며 다투다 흉기로 B씨의 복부를 찔러 살해하려한 혐의를 받는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를 현행범 체포했다. B씨는 중상을 입어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생명에 지장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정확한 범행 경위 조사 후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전민준
전민준 minjun84@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09.38상승 53.8918:03 10/04
  • 코스닥 : 696.79상승 24.1418:03 10/04
  • 원달러 : 1426.50하락 3.718:03 10/04
  • 두바이유 : 88.28하락 1.2318:03 10/04
  • 금 : 1730.50상승 28.518:03 10/04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 [머니S포토] 놀이터에 접목된 공공디자인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