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지웅, 서울대 수해 피해 알려 "작지만 복구에 일손 보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지웅 인스타그램
정지웅 인스타그램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서울대에 입학해 화제를 모은 정은표 아들 정지웅이 학교 수해 피해 복구에 일손을 보탰다.

12일 정지웅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인문대 수해 피해 복구, 작지만 일손 보태고 왔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물기가 가득한 서울대 인문대 복도의 모습이 담겼다. 곳곳에 대걸레가 자리 잡고 있는 모습이 눈길을 끈다. 정지웅은 쓰레받기를 들고 수해 피해 복구에 적극적으로 나섰다.

한편 정지웅은 올해 서울대학교 인문학부 22학번 새내기가 됐다.



 

  • 0%
  • 0%
  • 코스피 : 2155.49하락 15.4418:03 09/30
  • 코스닥 : 672.65하락 2.4218:03 09/30
  • 원달러 : 1430.20하락 8.718:03 09/30
  • 두바이유 : 89.51상승 2.1818:03 09/30
  • 금 : 1672.00상승 3.418:03 09/30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