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 헤이시, 교통사고로 전신 화상 입고 일주일만에 사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앤 헤이시./사진=로이터
교통사고로 뇌사 판정을 받은 할리우드 배우 앤 헤이시가 세상을 떠났다. 향년 53세.

13일 CNN 등 외신에 따르면 앤 헤이시는 교통사고 후 의식을 회복하지 못한 채 숨을 거뒀다.

앞서 앤 헤이시는 지난 5일 로스앤젤레스에서 차를 몰다 인근 주택을 들이받는 교통사고를 냈다. 이 사고로 헤이시가 타고 있던 차에 불이 나면서 헤이시는 전신 화상을 입고 중태에 빠졌다. 헤이시는 무산소성 뇌손상 진단을 받고 지난 11일 뇌사 판정을 받았다.

경찰은 앤 헤이시의 혈액 검사에서 마약 성분이 검출됐다고 밝혔지만 병원에서 처치한 마취제 성분일 수도 있는 만큼 2차 정밀 검사를 의뢰한 상황이다.

한편 앤 헤이시는 1987년 NBC드라마 'Another World'로 데뷔한 뒤 영화 '식스 데이즈 세븐 나잇', 'S러버', '볼케이노'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생활에 꼭 필요한 금융지식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06.09상승 36.809:39 09/29
  • 코스닥 : 692.64상승 18.7709:39 09/29
  • 원달러 : 1433.20하락 6.709:39 09/29
  • 두바이유 : 84.66상승 0.4109:39 09/29
  • 금 : 1670.00상승 33.809:39 09/29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볼보 전기 굴착기 'ECR25'
  • [머니S포토] 메타버스 체험하는 김주현 금융위원장
  • [머니S포토] 국힘 당헌 효력정지 가처분 심문 출석한 '이준석'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