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복절 연휴 둘째날 교통량 증가…서울→부산 4시간30분

466만대 고속도로 이용…전주 대비 27만대 늘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기 여주시 영동고속도로 여주IC인근 인천방향(오른쪽).  2022.8.7/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경기 여주시 영동고속도로 여주IC인근 인천방향(오른쪽). 2022.8.7/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서울=뉴스1) 김동규 기자 = 광복절 연휴 이틀째인 일요일 14일은 교통량이 평소 주말보다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국도로공사는 이날 전국에서 자동차 466만대가 고속도로를 이용할 것으로 예상했다.

이는 전주 일요일보다 27만대 증가한 수치다. 평소 일요일 교통량은 430만~450만대 수준이다.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향하는 자동차가 40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향하는 자동차가 42만대로 예상된다.

지방 방향 정체는 오전 8~9시 시작돼 낮 12시부터 오후 1시 사이 절정에 이른 다음 오후 7~8시 해소될 것으로 전망됐다.

서울 방향 정체는 오전 10~11시 시작해 오후 5~6시 가장 심해졌다가 밤 12시부터 15일 새벽 1시쯤 해소될 것으로 전망됐다.

오전 10시 요금소 출발 기준 서울에서 지방 요금소까지 예상 소요시간은 △부산 4시간30분 △울산 4시간13분 △강릉 3시간42분 △양양 2시간30분(남양주 출발) △대전 1시간42분 △광주 3시간20분 △목포 3시간54분(서서울 출발) △대구 3시간30분이다.

같은 시각 지방 도시에서 서울까지는 △부산 4시간39분 △울산 4시간16분 △강릉 2시간40분 △양양 1시간50분(남양주 도착) △대전 1시간34분 △광주 3시간23분 △목포 4시간17분(서서울 도착) △대구 3시간33분이다.



 

  • 0%
  • 0%
  • 코스피 : 2290.00하락 42.3118:03 09/23
  • 코스닥 : 729.36하락 22.0518:03 09/23
  • 원달러 : 1409.30하락 0.418:03 09/23
  • 두바이유 : 88.82하락 2.3918:03 09/23
  • 금 : 1655.60하락 25.518:03 09/23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우루스 퍼포만테 국내 출시… '가격은 3억원대'
  • [머니S포토] 스토킹 집착형 범죄 관련 발언하는 한덕수 총리
  • [머니S포토] 추경호 부총리 "공공기관 韓 경제의 핵심주체"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입장하는 한덕수 총리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우루스 퍼포만테 국내 출시… '가격은 3억원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