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의회 대표단, 대만 도착…"대만 지지 재확인 차원"

15일 차이잉원 대만 총통과 회담…역내 안보·글로벌 공급망 등 논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 의회 대표단이 14일(현지시간) 대만을 방문했다. (대만 외교부)
미국 의회 대표단이 14일(현지시간) 대만을 방문했다. (대만 외교부)


(서울=뉴스1) 정윤영 기자 = 양안을 둘러싼 미중간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미국 의회 대표단이 14일(현지시간) 대만을 방문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미국 대표단의 대만 방문은 낸시 펠로시 하원 의장 이후 11일 만이다.

앞서 주대만미국협회(AIT)는 이날 성명을 통해 민주당 소속 에드 마키 상원의원, 존 가라멘디 하원의원, 앨런 로언솔 하원의원, 돈 바이어 하원 의원과 공화당 소속 아우무아 콜먼 라데와겐 의원이 대만에 방문할 것이라고 전했다.

AIT는 "중국이 군사훈련으로 대만해협과 역내 긴장을 고조시키고 있는 가운데, 마키 의원이 대표단을 이끌고 대만을 방문하는 것은 미국 의회가 대만에 대한 확고한 지지를 보여주기 위함 "이라고 밝혔다.

협회는 그러면서 "대표단은 미국-대만 관계, 지역 안보, 무역 및 투자, 글로벌 공급망, 기후 변화 그리고 기타 중요한 상호 관심사들을 논의하기 위해 대만 고위 지도자들을 만날 것"이라고 말했다.

이들 대표단은 15일 오전 차이잉원 대만 총통과 만날 예정이다.

한편, 미국 의전 권력 서열 3위인 낸시 펠로시 의장이 중국의 거듭된 반대에도 대만 방문을 강행하자 중국 인민해방군은 4일부터 10일까지 대만을 포위하는 사실상 최대 규모의 군사훈련을 실시했다. 그럼에도 미국 측은 대만과 교류를 멈추지 않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이 2일 (현지시간) 중국의 격렬한 반발 속 대만 타이베이의 쑹산공항에 도착해 우자오셰 외교부장의 환영을 받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이 2일 (현지시간) 중국의 격렬한 반발 속 대만 타이베이의 쑹산공항에 도착해 우자오셰 외교부장의 환영을 받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 0%
  • 0%
  • 코스피 : 2387.53하락 5.6309:14 12/07
  • 코스닥 : 715.96하락 3.4809:14 12/07
  • 원달러 : 1321.40상승 2.609:14 12/07
  • 두바이유 : 77.97하락 2.8409:14 12/07
  • 금 : 1782.40상승 1.109:14 12/07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김진표 의장·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
  • [머니S포토] 주호영 "민주당, 이재명 방탄 위해 당력 쏟았다"
  • [머니S포토] 민주당 원내대책회의, 발언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눈 쌓인 출근길 '조심조심'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김진표 의장·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