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식 망친 부부 "메이크업 지연으로 예물 교환·축가 등 생략"

14일 SBS '오 마이 웨딩'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BS 방송화면 갈무리
SBS 방송화면 갈무리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첫 번째 결혼식을 망친 부부의 사연이 공개됐다.

14일 오후 방송된 SBS '오 마이 웨딩'에서는 다섯 번째 주인공 커플의 꿈같은 결혼식이 그려졌다.

신부 장지림과 신랑 황도연 커플은 앞서 첫 번째 결혼식 당시 메이크업 숍 지연으로 인해 예물 교환, 양가 부모님 덕담, 축가 등 결혼식 이벤트를 모두 생략해야 했다고 밝힌 바 있다. 이에 두 사람은 영화 '어바웃 타임' 같은 웨딩 파티를 하고 싶다고 밝혔고, 깨볶단의 도움으로 꿈에 그리던 한옥 야외 결혼식을 진행했다.

두 사람은 끝으로 함께 걸으며 "이보다 완벽할 수 없었다, 이제 세 번째 결혼식은 없다"라며 "만족할 수 있는 결혼식을 만들어 주셔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 0%
  • 0%
  • 코스피 : 2155.49하락 15.4418:03 09/30
  • 코스닥 : 672.65하락 2.4218:03 09/30
  • 원달러 : 1430.20하락 8.718:03 09/30
  • 두바이유 : 89.51상승 2.1818:03 09/30
  • 금 : 1672.00상승 3.418:03 09/30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